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제주항공, 청주~오사카·무안~타이베이 신규취항

제주항공은 오는 7월21일 청주~오사카, 7월27일 무안~타이베이 노선에 신규취항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취항으로 제주항공은 6개의 국내선 등 아시아태평양 지역 39개 도시에 모두 54개의 정기노선을 운영하게 된다.

청주~오사카 노선은 매일 주7회 일정으로 운항될 예정이다. 이번 운항으로 청주공항은 인천, 김포, 부산, 무안에 이어 오사카에 취항하는 제주항공의 5번째 도시가 된다.

이는 국적항공사 가운데 오사카를 잇는 가장 많은 도시 수이며, 오사카행 주간 운항횟수는 주75회가 된다. 우리나라 각 공항에서 오사카에 취항하는 항공사 중 가장 많은 운항규모이다.

무안~대만 타이베이 노선은 주5회 일정으로 추가 취항한다. 무안공항을 ‘제3의 허브’로 설정한 제주항공은 일본, 베트남, 태국에 이어 3개월 내에 대만 노선까지 총 4개국의 하늘길을 열어 무안공항의 획기적인 활성화는 물론 호남지역 주민들의 여행 편의를 크게 높였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아시아태평양 지역 주요노선에 대한 지방발 신규취항과 운항횟수를 늘려 지방공항 활성화라는 국적항공사로서의 책임을 다하고, 지역주민의 여행 편의를 지속적으로 높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