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LG X4+' 34만9000원에 출시… 5만 원대로 구입가능한 통신사는?

SK텔레콤 최대 지원금

(사진제공= SK텔레콤)
(사진제공= SK텔레콤)
LG페이를 탑재한 중저가 스마트폰 'LG X4+'가 26일 출시됐다. 이동통신 3사가 일제히 공시지원금을 공개하고 가입자 유치에 나섰다.

LG X4+는 출고가는 34만9800원으로 통신사별로 최소 11만 원 에서 최대 26만 원의 공시지원금이 책정됐다.

가장 많은 지원금을 주는 통신사는 SK텔레콤이다. 전체 데이터 요금제에서 26만 원을 지원한다. 추가 지원금(공시지원금의 15%)까지 받으면 5만800원에 살 수 있다.

KT는 11만∼25만3000원을 책정했고, LG유플러스는 13만∼14만5000원을 지원한다. SK텔레콤의 3만 원대 요금제를 제외하고는 25% 요금할인이 지원금을 받는 것보다 할인폭이 더 유리하다. 24개월 약정 기준으로 요금제별 총 요금할인액은 19만7000원∼66만 원이다.

X4플러스는 LG전자의 중저가 보급형 제품 중 처음으로 모바일 결제 서비스 LG페이를 탑재했다.

5.3인치 디스플레이에 전면 광각 500만 화소·후면 일반각 1300만 화소 카메라가 탑재됐고, 하이파이 사운드 덱(DAC)을 통해 고해상도 음원을 지원한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4,523,000
    • +1.25%
    • 이더리움
    • 155,000
    • +1.63%
    • 리플
    • 347
    • +1.16%
    • 라이트코인
    • 68,000
    • +1.64%
    • 이오스
    • 4,560
    • +10.65%
    • 비트코인 캐시
    • 185,700
    • +4.03%
    • 스텔라루멘
    • 119
    • +3.47%
    • 트론
    • 25.8
    • +0.78%
    • 에이다
    • 71
    • +4.56%
    • 비트코인에스브이
    • 72,850
    • -0.06%
    • 모네로
    • 59,300
    • +2.77%
    • 대시
    • 102,000
    • +1.19%
    • 이더리움 클래식
    • 5,355
    • +0.94%
    • 57.2
    • +1.59%
    • 제트캐시
    • 62,200
    • +0.08%
    • 비체인
    • 6.35
    • +0.47%
    • 웨이브
    • 3,076
    • +1.1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2
    • +3.41%
    • 비트코인 골드
    • 14,130
    • +1.29%
    • 퀀텀
    • 2,849
    • +1.71%
    • 오미세고
    • 1,889
    • +1.23%
    • 체인링크
    • 531
    • -0.18%
    • 질리카
    • 21.3
    • +0%
    • 어거
    • 16,150
    • +0.3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