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신동빈 롯데 회장, 평창동계올림픽 성화봉송 주자로 뛴다

신동빈<사진> 롯데그룹 회장이 평창동계올림픽 성화봉송 주자로 나선다.

신 회장은 14일 오후 5시 30분께 서울 잠실역 사거리에서 강남역 방향으로 약 200m 구간을 성화봉송 주자로 달릴 예정이다.

신 회장은 대한스키협회장을 맡고 있다. 신 회장이 성화봉송 주자로 달릴 구간은 롯데가 '평창동계올림픽 홍보존'으로 조성한 곳이다.

롯데는 평창동계올림픽조직위원회와 함께 올림픽에 대한 국민적 관심을 높이기 위해 작년 12월 10일부터 123층인 롯데월드타워의 가장 높은 곳에 총 2만6000개의 LED 조명을 활용해 평창 평화 불꽃을 밝혔다.

롯데는 자체 유통시설 전체를 홍보 매체로 활용하기 위해 잠실 일대를 평창동계올림픽 홍보존으로 만들었다.

하루 12만 명 이상이 방문하는 롯데월드몰 내부 미디어샹들리에·키오스크 등 각종 미디어 매체를 통해 평창동계올림픽 포스터와 광고 등을 보여주고 있다. 에비뉴엘 백화점에는 평창올림픽 라이선스 상품 공식스토어를 운영 중이다.

한편, 2014년 대한스키협회장에 취임한 신 회장은 국가대표 선수들의 기량 향상을 위해 스키협회에 2020년까지 100억 원 이상을 지원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