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SPONSORED

에이티젠, 캐나다 진단검사 수탁기관과 NK뷰키트 사용 계약

[이투데이 권태성 기자]

정밀 면역 검사용 의료기기 NK뷰키트를 개발한 에이티젠은 캐나다 최대 진단검사 수탁기관인 다이나케어(Dynacare)와 NK뷰키트 사용계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1997년 설립된 다이나케어는 캐나다 최대 규모의 진단검사 수탁기관이다. 이 회사는 2013년 기준 매출 약 7조 원 규모의 미국 최대 LDT(Laboratory Developed Test) 서비스 기업인 랩코프(LabCorp)의 자회사다. 캐나다에서 유일하게 200여 개의 검사기관을 운영하고 있으며 매년 약 5000만 건의 검사를 수행하고 있다.

에이티젠은 다이나케어의 탄탄한 현지 네트워크를 적극적으로 활용한다는 포부다. 회사 관계자는 “국내에서 삼광의료재단, 녹십자의료재단 등 대형 수탁기관과의 계약 체결을 시작으로 NK뷰키트 공급이 확대된 것처럼 캐나다 및 북미 시장의 확대를 꾀하는 중요한 단계로 볼 수 있다”고 평가했다.

개탄 후노(Gaetan Huneault) 에이티젠 캐나다 지사장은 “진입장벽이 높아 난관으로 여겨졌던 다이나케어와의 사용계약은 의학계에서 NK뷰키트가 암 또는 질병 사전 진단의 중요한 마커로 자리매김하고 있다는 신호”라며 “향후 다이나케어의 광범위한 영업 인프라를 발판으로 북미시장 공급 확대에 더욱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NK뷰키트를 통한 NK 세포 활성도 검사는 보건복지부 고시에 따라 정밀면역검사로 인정받아 현재 4대암(전립선암, 유방암, 췌장암, 위암) 환자 치료 경과 및 예후 모니터링 검사 시 국가 건강보험 지원을 받고 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