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영상] '옵션열기' 팩트체킹 영상까지… "어, 진짜 댓글에 '옵션열기'가 달리네"

[이투데이 김진희 기자]

옵션열기'가 화제인 가운데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옵션열기' 팩트체킹 영상이 퍼지고 있다.

옵션열기는 7일 tbs '김어준의 뉴스공장'에서 진행자 김어준이 "아직도 댓글 부대가 활동하고 있다"며 근거로 제시한 용어다. 댓글 부대가 특정 문구를 복사해서 붙여넣으면서 ‘옵션열기’라는 글자를 지우지 못하고 댓글을 달았다는 게 그의 주장이다

이에 옵션열기에 대한 네티즌들의 논란이 불거진 가운데 김어준의 주장을 뒷받침하는 옵션열기 영상까지 나돌고 있는 것.

해당 옵션열기 영상은 네이버에 달린 댓글을 '복사+붙여넣기'해 '옵션열기'라는 단어가 생기는지를 확인하는 내용이다.

네이버 댓글을 작성하면 아래 사진처럼 아이디와 '댓글모음>'이라는 첫 줄과 그 밑에 댓글 내용을 적는 공간이 생기고, 마지막 줄에는 댓글을 게시한 날짜와 시간이 공개된다.

(출처=유튜브)
(출처=유튜브)

여기에서 아이디 옆에 '댓글모음>'과 댓글 본문을 함께 복사한 뒤 새로운 댓글 창에 붙여넣기를 시도하면 옵션 열기라는 단어가 생겨난다. 이는 '댓글모음>' 옆에 숨겨진 태그가 함께 복사되기 때문이다.

(출처=유튜브)
(출처=유튜브)

한편 이날 온라인에서는 종일 ‘옵션열기’와 댓글 부대에 대한 의혹이 제기됐다. 옵션열기에 대해 “컴퓨터에 익숙하지 못한 고연령대가 작성했을 것”이라는 추측을 비롯해 댓글 사주 세력에 대한 비판이 이어졌다.

이와 함께 “단순히 옵션열기로 댓글 부대가 있다고 생각하는 건 억측이다”라며 부정적인 시각을 내비치는 이들도 많았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