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 코스피 2,485.64
    ▲ 2.73 +0.11%
    코스닥 669.52
    ▲ 1.10 +0.16%

한반도 긴장 고조에 안전자산 ‘금값’ 연중 최고

[이투데이 권태성 기자]

11일 KRX금시장에서 금 g당 4만7210원에 거래

한반도를 둘러싼 북한과 미국의 긴장감 고조에 안전자산으로 불리는 금의 가격이 4월 이후 가장 높은 가격을 기록했다.

13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KRX금시장에서 11일 금은 g당 4만7210원에 거래를 마쳤다. 3.75g으로 환산하면 17만738원이다. 이는 ‘4월 위기설’이 불거졌던 4월 20일 이후 약 4개월 만에 가장 높은 가격이다.

금값은 지난 한 주 동안에만 3.18% 급등했다. 주간 상승률이 3%를 넘어선 것은 브렉시트가 불거졌던 작년 7월 초 이후 1년 1개월 만이다.

금의 거래량과 거래대금도 급증했다. KRX 금시장의 이번 주 거래량은 366㎏으로 역대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

지난 10일 KRX 금시장의 거래대금은 53억 원으로, 일간 거래대금으로는 역대 3위 기록했다. KRX 금시장에서 일일 거래대금이 50억 원을 넘어선 것은 이번을 포함해 브렉시트(2016년 6월 10일),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 당선(2016년 11월 9일) 등 3차례뿐이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