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 코스피 2,380.40
    ▼ 8.31 -0.35%
    코스닥 642.04
    ▼ 6.91 -1.08%

4월 1~20일까지 수출 28.4% 증가...반도체ㆍ車 두드러져

[이투데이 세종=박엘리 기자]

반도체 호황으로 이달 들어 20일까지 수출이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8.4%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해 말 시작된 수출 호조세가 4월에도 계속될 가능성이 커졌다.

21일 관세청에 따르면 이달 20일까지 수출은 전년 같은 기간보다 28.4% 늘어난 304억 달러를 기록했다.

품목별로는 반도체(52.6%), 선박(131.7%), 승용차(25.8%), 석유제품(19.1%) 등 수출 증가율이 두드러졌다. 반면, 같은 기간 자동차부품(-0.2%), 가전제품(-1.6%) 등은 감소했다.

국가별로 유럽연합(EU) 수출 증가율이 100%에 달해 가장 높은 증가세를 보였다. 특히,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THAADㆍ사드) 배치에 따른 마찰에도 불구하고 중국 수출은 작년보다 13.9% 증가했다. 미국(13.4%), 베트남(67.2%)으로의 수출도 증가했다. 반면 싱가포르(-18.2%) 등은 감소했다.

1일부터 20일까지 수입액은 254억 달러로 전년보다 16.4% 늘었다. 이 기간 무역수지는 50억 달러 흑자를 기록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