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산단공ㆍ캠코, 산단 기업 경영정상화 지원 위한 업무협약 체결

[이투데이 전효점 기자]

한국산업단지공단(이하 산단공)은 캠코(한국자산관리공사)와 함께 17일 대구시 동구 산단공 본사에서 ‘산업단지 입주기업의 경영정상화 지원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지난해 12월 ‘산업집적활성화 및 공장 설립에 관한 법률’ 개정으로 산단 기업에 대한 캠코의 ‘자산 매입 후 임대 프로그램’ 지원의 법적 근거가 마련됨에 따라, 산단 기업의 경영 정상화를 지원하고자 추진됐다.

앞으로 양 기관은 산업 단지 내 △산업시설을 매각 또는 인수하고자 하는 기업을 대상으로 사업안내 및 홍보 △ 산업시설 인수·임대·관리·처분에 관한 상호협력 등 산단 기업에 대한 다양한 분야의 정보를 상호 공유하는 협업을 강화해 나갈 계획이다.

문창용 캠코 사장은 “산단공과의 업무 협력 강화를 통해 일시적 유동성 문제를 겪고 있는 기업에 숨통을 틔어주고 기업이 재기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등, 구조조정 역할을 강화해 정부정책을 차질 없이 이행해 나갈 것” 이라고 밝혔다.

황규연 산단공 이사장은 “우리 경제발전의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해온 산업단지도 최근 제조업 침체로 인해 기업 경영상 다양한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이번 협약을 계기로 공단이 보유한 산업단지 네트워크 및 정보와 캠코의 ‘자산매입 후 임대프로그램’을 적극 매칭해 산업단지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캠코는 2015년부터 작년까지 총 8개 기업에 1200억 원을 지원한 바 있다. 앞으로 사업규모를 5000억 원으로 늘리고 지원대상도 대기업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 기사를 본 당신이 좋아할 만 한 기사

이 기사를 본 당신이 좋아할 만 한 기사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