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무림P&P, 국제 펄프가격 급락으로 적자 확대…목표가↓-HMC투자증권

HMC투자증권은 5일 무림P&P에 대해 부족한 실적 모멘텀으로 수익예상이 부정적 판단된다며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하고 목표주가를 5400원으로 하향 조정했다.

박종렬 HMC투자증권 연구원은 “지난 2014년 4분기 이후 턴어라운드를 나타내던 무림P&P의 영업실적에 제동이 걸렸다”며 “올해 들어 국제 펄프가격의 급락으로 인해 펄프부문 영업이익이 적자로 전환됐다”고 분석했다.

동사의 지난 1분기와 2분기 펄프가격은 톤당 각각 595달러(약 66만 원), 578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각각 9.2%, 16.5% 하락했다. 이에 따라 펄프부문의 영업적자가 1분기 12억 원에서 2분기에는 55억 원으로 확대됐다.

박 연구원은 “예상보다 부진했던 2분기 실적을 감안해 연간 실적 전망의 하향 조정은 불가피하다”며 “올해 연결기준 연간 매출액은 전년 대비 0.2% 증가한 6299억 원을 기록할 것이지만, 영업이익은 55.3% 감소한 168억 원으로 수정 전망한다”고 설명했다.

그는 이어 “다만, 제지부문은 지종별 스프레드(제품가격-원재료가격) 확대와 유가하락에 따른 에너지관련 비용절감효과로 영업이익률은 8.5%로 전년 대비 0.2%포인트 호전될 것”이라며 “펄프부문의 수익성 악화로 전체 영업 이익률은 전년 대비 3.3%포인트 하락한 2.7%로 전망된다”고 예상했다.

아울러 “동사의 경우 달러순부채와 유로순부채가 각각 1690억 원과 400억 원에 달하는 등 총 2200억 원의 외화순부채로 인해 기말환율 변동에 따른 외환부문 손익 등락으로 저점의 변동성이 큰 것은 단점이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9,511,000
    • +2.38%
    • 이더리움
    • 298,800
    • +1.11%
    • 리플
    • 481
    • +3.66%
    • 라이트코인
    • 109,600
    • +1.1%
    • 이오스
    • 7,550
    • +2.16%
    • 비트코인 캐시
    • 486,500
    • +6.54%
    • 스텔라루멘
    • 176
    • -1.12%
    • 트론
    • 31.9
    • +0%
    • 에이다
    • 105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73,150
    • -0.34%
    • 모네로
    • 102,000
    • +2.92%
    • 대시
    • 200,000
    • +12.61%
    • 이더리움 클래식
    • 8,925
    • -2.13%
    • 103
    • -1.9%
    • 제트캐시
    • 90,150
    • +0.78%
    • 비체인
    • 9.38
    • +0.64%
    • 웨이브
    • 3,057
    • -1%
    • 베이직어텐션토큰
    • 449
    • -4.05%
    • 비트코인 골드
    • 24,720
    • +1.06%
    • 퀀텀
    • 3,624
    • +2.28%
    • 오미세고
    • 2,323
    • -2.18%
    • 체인링크
    • 1,280
    • -1%
    • 질리카
    • 21.3
    • -2.73%
    • 어거
    • 28,150
    • +2.9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