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아블로 3, 한정판 구하기 하늘의 별따기? …줄 선 사람들도 돌려 보내

최종수정 2012-05-14 14:28

[온라인뉴스팀]

디아블로3 한정판 3차 대기열까지 마감됐다. 블리자드 엔터테인먼트 현장 관계자는 “한정판 4000개 물량 중 1인당 2개 구입이 가능하다. 대기표 2000번까지 마감이 됐다. 줄 서도 구매할 수 없다”며 사람들을 돌려보내고 있는 상황이다.

14일 오후 5시 서울 왕십리 민자역사에 위치한 비트플렉스 1층에서 개최되는 D-1행사를 위해 앞서 13일부터 전국에서 모여든 게이머들은 가장 먼저 한정 소장판 및 일반판을 손에 넣기 위해서 줄서는 진풍경이 벌어졌다.

디아블로 3 일반판 버전(권장소비자가 5만5000원)과 한정 소장판(9만9000원)을 구입하기 위해 금일 행사장을 방문하는 게이머들에게는 공식 라이선스 제품들을 한정 수량으로 선물로 증정한다. 다양한 경품 이벤트와 개발자 및 테스티모니얼 영상 모델들의 사인회도 진행된다.

이번 진풍경을 낳은 디아블로3 한정판(소장판)은 아트북, USB (여기에 디아블로2 담겨있음), 게임 내 착용 가능한 날개, 와우 펫, 스타 인장, OST 포함이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뜨는 이슈

많이본기사

오늘의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