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대교, 日애니메이션 ‘골판지 전사’ 방영권 단독 계약

대교의 어린이 방송 채널 대교어린이TV는 일본 TV도쿄와 애니메이션 골판지 전사의 국내 방영권과 상품화권에 대한 단독 계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골판지 전사는 올 3월 일본에서 첫 선을 보여 방영 2주 만에 일본 애니메이션 시청률 8위를 기록했으며 6개월 만에 프라모델 완구가 200만개 이상 팔리는 등 일본 내에서 큰 인기를 얻고 있다. 강화 골판지 속에서 벌이는 60여종의 진화 로봇(LBX)간의 대결이 주요 내용으로 강화 골판지라는 새로운 소재와 긴박감 있는 구성, 화려한 로봇 액션이 특징이다.

대교어린이TV는 골판지 전사의 콘텐츠 노출을 최대한 높이기 위해 지난 9월 카툰네트워크에 이어 대교어린이TV에서도 지난 3일부터 오전 7시30분, 오후 2시, 5시, 7시 등 골드 타임에 방영하고 있다. 또 캐릭터 사업으로 출판, 문구, 팬시, 의류, 잡화 등 다양한 카테고리에서 50여 종 이상의 상품을 출시할 계획이다.

대교 미디어사업부문 조영완 대표는 “골판지 전사는 국내에서도 일본 못지않게 큰 인기를 얻을 수 있는 작품으로 대교어린이TV의 대표 프로그램이 될 것”이라며 “특히 캐릭터 사업을 병행하는 만큼 라이센싱 부문에서 다양한 매출이 예상된다”고 밝혔다.

한편 대교어린이TV는 10월 가을개편을 맞아 2011년 최고 기대작 골판지 전사 외 7편의 애니메이션 프로그램을 신규 편성했다. 카드파이트 뱅가드, 쥬얼펫 트윙클, 아따아따, 천하태평 노노짱 시즌2, 라바, 또 하나의 또봇, 최강합체 트라이탄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일 예정이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