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손미나 '방랑자', 노현정 '현모양처'…"KBS 떠난 아나운서들의 삶"

입력 2019-10-22 09:55

손미나와 노현정, KBS 아나운서의 같지만 다른 퇴사

(출처=손미나 인스타그램, 뉴시스)
(출처=손미나 인스타그램, 뉴시스)

KBS를 거쳤던 손미나 전 아나운서와 노현정 전 아나운서의 삶이 각기 다른 길로 이어지고 있다.

22일 손미나 전 아나운서가 KBS 1TV '아침마당'에 출연해 근황을 전했다. KBS 24기 공채 아나운서로 1997년 KBS에 입사했던 그는 돌연 퇴사를 결심하고 유유자적한 삶을 살아 왔다. 스페인 유학을 다녀 온 그는 작가로 전향해 다수 여행 에세이를 출간한 바 있다.

손미나 전 아나운서가 회사를 떠나 여행과 방랑으로 점철된 인생을 살았다면, 노현정 전 아나운서는 정반대였다. 29기 공채 아나운서였던 노 아나운서는 2006년 현대 비에스엔씨 정대선 사장과 결혼해 한 가정의 아내이자 엄마로 살아가고 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096,000
    • +0.39%
    • 이더리움
    • 214,300
    • -0.6%
    • 리플
    • 311
    • +0.32%
    • 라이트코인
    • 69,700
    • +1.31%
    • 이오스
    • 4,021
    • +2.34%
    • 비트코인 캐시
    • 320,300
    • +0.03%
    • 스텔라루멘
    • 85.4
    • +0.83%
    • 트론
    • 22.5
    • +0.45%
    • 에이다
    • 51.1
    • +3.8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6,700
    • -0.2%
    • 모네로
    • 74,900
    • -0.73%
    • 대시
    • 80,500
    • +0.37%
    • 이더리움 클래식
    • 5,560
    • +1.37%
    • 47.4
    • +3.72%
    • 제트캐시
    • 41,840
    • -1.55%
    • 비체인
    • 8.74
    • +17%
    • 웨이브
    • 935
    • +4.8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7
    • -1.98%
    • 비트코인 골드
    • 9,555
    • +1.7%
    • 퀀텀
    • 2,635
    • +0.96%
    • 오미세고
    • 1,192
    • +6.24%
    • 체인링크
    • 3,415
    • -6.95%
    • 질리카
    • 7.39
    • +7.26%
    • 어거
    • 12,900
    • -0.3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