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황현희, 과거 ‘MB정부’ 블랙리스트…시사 잡지 홍보대사 때문? “생각하면 웃음 난다”

입력 2019-10-16 21:00

(뉴시스)
(뉴시스)

개그맨 황현희가 과거 MB정부 블랙리스트였던 사실이 재조명되고 있다.

15일 유시민 노무현재단 이사장이 운영하는 유튜브 채널 ‘알릴레오’가 성희롱 논란에 휩싸인 가운데 함께 출연한 황현희에도 이목이 쏠리고 있다.

황현희는 ‘MB정부’ 당시 김미화, 노정렬, 박미선 등과 함께 개그맨으로서는 드물게 문화계 블랙리스트에 올랐다.

황현희는 블랙리스트 명단이 공개됐을 당시 “내 이름이 왜 포함됐는지 말 모르겠더라”라며 “곰곰이 이유를 생각해 봤다. 풍자 개그를 많이 하긴 했지만, 정부를 강하게 비판한 적은 없다”라고 의아함을 드러냈다.

이어 황현희는 “유력한 기억은 MB정부와 반대편 성향을 가진 한 유명 시사 잡지의 홍보대사를 맡은 것이다”라며 “설마 그거 때문인가 싶었다. 생각하면 웃음이 난다. 풍자 코미디언을 블랙리스트에 올려놓다니, 그것이야말로 코미디”라고 전했다.

한편 지난 15일 ‘알릴레오 라이브’에서는 패널로 출연한 장용진 아주경제 기자가 KBS 법조팀 여기자와 관련해 “그 기자를 좋아하는 검사들이 많아 (수사 내용을)술술 흘렸다”라고 말해 성희롱 논란에 휘말렸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820,000
    • -7.25%
    • 이더리움
    • 183,800
    • -10.43%
    • 리플
    • 282
    • -3.75%
    • 라이트코인
    • 58,400
    • -8.25%
    • 이오스
    • 3,220
    • -10.75%
    • 비트코인 캐시
    • 258,000
    • -9.6%
    • 스텔라루멘
    • 69.3
    • -6.35%
    • 트론
    • 17.8
    • -7.29%
    • 에이다
    • 44.2
    • -6.95%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4,900
    • -8.23%
    • 모네로
    • 63,050
    • -7.14%
    • 대시
    • 69,800
    • -6.18%
    • 이더리움 클래식
    • 4,856
    • -5.25%
    • 44.2
    • -6.36%
    • 제트캐시
    • 36,210
    • -7.93%
    • 비체인
    • 6.34
    • -11.2%
    • 웨이브
    • 787
    • -5.0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53
    • -7.66%
    • 비트코인 골드
    • 8,155
    • -5.83%
    • 퀀텀
    • 2,027
    • -7.53%
    • 오미세고
    • 939
    • -9.62%
    • 체인링크
    • 2,845
    • -8.78%
    • 질리카
    • 6.73
    • -9.54%
    • 어거
    • 13,080
    • -5.1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