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NLDS] "믿었던 커쇼가 무너졌다"…LA 다저스, 워싱턴에 3-7로 뒤진 채 10회 진행 중

입력 2019-10-10 13:36

조 켈리, 연장서 만루홈런 내줘

(연합뉴스)
(연합뉴스)

류현진(32·LA 다저스)의 등판을 올 시즌 더는 볼 수 없게 될까. 에이스 클레이튼 커쇼(31)가 무너진 데 이어 조 켈리마저 연장에서 만루홈런을 내주며 LA 다저스의 가을 야구가 이대로 저물고 있다.

LA 다저스는 10일(한국시간)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MLB) 내셔널리그 디비전시리즈(NLDS)' 워싱턴 내셔널스와의 5차전 경기에서 7회까지 3-1로 앞섰으나, 8회 커쇼가 백투백 홈런을 내주며 3-3으로 정규이닝을 마무리했다.

이후 9회부터 마운드에 오른 불펜 투수 조 켈리가 연장 10회 만루 홈런을 내주며 워싱턴이 7-3으로 역전했다.

경기는 10회 말만 남겨둔 가운데, 워싱턴이 LA 다저스의 3명의 타자만 아웃을 잡는다면 다저스의 가을 야구는 이대로 끝난다.

특히 국내 야구 팬들에게도 류현진의 올 시즌 경기 등판을 더 이상 볼 수 없다는 데 아쉬움을 남기고 있다. 올 시즌을 끝으로 류현진의 계약이 끝나는 만큼 LA 다저스에서 활약하는 류현진의 모습을 더는 볼 수 없을 수도 있기 때문이다.

물론 LA 다저스가 10회 말 동점을 만든다면 11회 류현진이 마운드에 오를 가능성도 있지만, 이는 희박한 확률이다.

과연 LA 다저스가 3-7로 뒤지고 있는 점수차를 뒤집을 수 있을지, 10회 말 다저스의 공격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65,000
    • +0.27%
    • 이더리움
    • 210,100
    • +0.91%
    • 리플
    • 352
    • +3.83%
    • 라이트코인
    • 64,000
    • +2.15%
    • 이오스
    • 3,497
    • +1.1%
    • 비트코인 캐시
    • 260,200
    • -0.31%
    • 스텔라루멘
    • 76.2
    • +4.53%
    • 트론
    • 18
    • +0%
    • 에이다
    • 58.3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5,000
    • +0.77%
    • 모네로
    • 70,600
    • +14.24%
    • 대시
    • 82,000
    • -0.06%
    • 이더리움 클래식
    • 5,340
    • +2.2%
    • 48
    • +9.59%
    • 제트캐시
    • 46,170
    • +0.7%
    • 비체인
    • 4.11
    • +2.49%
    • 웨이브
    • 979
    • +1.3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8
    • +10.74%
    • 비트코인 골드
    • 9,700
    • +2.27%
    • 퀀텀
    • 2,031
    • +2.42%
    • 오미세고
    • 930
    • +0.98%
    • 체인링크
    • 2,875
    • +9.32%
    • 질리카
    • 7.76
    • -0.77%
    • 어거
    • 9,610
    • +0.8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