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양준혁 性스캔들에 강병규 등판…"양불신, 잘 좀 하지 그랬냐"

입력 2019-09-19 14:44 수정 2019-09-19 14:52

(연합뉴스)
(연합뉴스)

야구선수 출신 해설위원 양준혁의 '성 스캔들'이 온라인을 달구고 있는 가운데, 전 야구선수 출신 방송인 강병규가 이를 겨냥하는 듯한 글을 올렸다.

강병규는 19일 자신의 트위터에 '양준혁'이라는 키워드를 올린 뒤, "양불신… 어쩜 그리 예상을 벗어나지를 않는지"라는 글을 게재했다.

강병규는 이어 "'잘 좀 하지 그랬냐?' 너가 나한테 예전에 했던 말이야"라고 양준혁을 조롱하는 듯한 말로 끝맺었다.

강병규는 앞서 양준혁을 겨냥하며, 수차례 설전을 펼친 바 있다.

강병규는 지난 2011년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양준혁의 '전복 한우 갈비찜' 론칭을 비난하며 "돈 버는 건 좋은데 양심은 속이지 말아야"라는 글을 게재하는가 하면, '양불신'이 누구냐는 팬의 질문에 "머리 큰 삼성맨이요"라고 답하며 양준혁에 대한 불편한 감정을 노골적으로 드러낸 바 있다.

또한 2012년에는 양준혁과 SNS을 통해 직접 설전을 펼치기도 했다.

두 사람의 설전은 양준혁이 '양준혁 야구재단'에 대해 트위터에서 홍보하는 글을 남기면서 시작됐다. 양준혁은 네티즌에게 "양준혁 야구재단 홈페이지를 이용하시면 후원하기에 들어가셔서 후원해 주시면 자라나는 어린 꿈나무들에게 큰 힘이 됩니다"라고 남겼고, 이에 강병규가 "꿈나무 누구에게 얼마를? 자세히"라는 댓글을 남기면서 설전이 시작됐다.

이후 몇 차례 설전을 주고받은 양준혁과 강병규는 "훌륭하네 도박으로 나라에 기부하셨네요", "님도 강원랜드를 통해 기부 좀 하셨을 텐데 이젠 안 해요" 등의 내용을 주고받으며 신경전을 펼친 바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760,000
    • -0.58%
    • 이더리움
    • 204,000
    • -0.78%
    • 리플
    • 239.4
    • -0.87%
    • 라이트코인
    • 55,450
    • -1.33%
    • 이오스
    • 3,260
    • -0.7%
    • 비트코인 캐시
    • 320,500
    • +3.09%
    • 스텔라루멘
    • 59.8
    • -0.94%
    • 트론
    • 16.45
    • -1.02%
    • 에이다
    • 43.6
    • +0.44%
    • 비트코인에스브이
    • 259,700
    • +13.85%
    • 모네로
    • 69,050
    • -0.65%
    • 대시
    • 89,850
    • +0.22%
    • 이더리움 클래식
    • 6,985
    • +2.95%
    • 47.3
    • -1.87%
    • 제트캐시
    • 44,680
    • -0.36%
    • 비체인
    • 4.694
    • +0.09%
    • 웨이브
    • 1,186
    • -3.73%
    • 베이직어텐션토큰
    • 193.8
    • -3.34%
    • 비트코인 골드
    • 10,340
    • +6.93%
    • 퀀텀
    • 1,797
    • +5.33%
    • 오미세고
    • 736
    • -0.42%
    • 체인링크
    • 3,495
    • +2.98%
    • 질리카
    • 5.505
    • -1.64%
    • 어거
    • 12,390
    • +0.0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