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챔피언스리그] 이강인, 한국인 역대 최연소 UCL 본선 데뷔전…정우영·손흥민 기록 넘었다

입력 2019-09-18 08:41

(출처=발렌시아 인스타그램)
(출처=발렌시아 인스타그램)

'한국 축구의 미래' 이강인(18·발렌시아)이 한국인 역대 최연소로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 본선 무대 데뷔전을 치렀다.

이강인은 18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스탬포드 브릿지에서 열린 '2019-2020 UEFA 챔피언스리그' 첼시와의 조별리그 H조 1차전 원정 경기에서 교체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가 후반 45분 교체 투입됐다.

추가시간 4분을 포함해 약 5분간 그라운드를 누빈 이강인은 빅클럽 첼시와의 경기에 출전 기회를 잡으며 향후 전망을 밝혔다.

종전까지 한국인 최연소 UEFA 챔피언스리그 본선 무대 출전 기록은 정우영(프라이부르크)이 독일 바이에른 뮌헨 유니폼을 입고 만 19세 2개월이 막 지난 당시 출전한 기록이었다. 당시 벤피카와의 '2018-2019 UEFA 챔피언스리그' 조별리그 경기에서 후반 36분 교체 출전한 정우영은 약 10여 분간 그라운드를 누비며 기대감을 높였다.

유럽 무대에서 일찌감치 재능을 인정받으며 맹활약하고 있는 손흥민은 만 21세인 2013년 'UEFA 챔피언스리그' 본선에 처음 출전했다. 이강인은 정우영과 손흥민의 기록을 모두 앞지른 셈이다.

이강인이 UEFA 챔피언스리그 본선 무대에 처음 나선 발렌시아는 이날 경기에서 후반 29분 로드리고의 결승골로 첼시를 1-0으로 격파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426,000
    • -1.3%
    • 이더리움
    • 206,300
    • -1.67%
    • 리플
    • 347
    • -2.25%
    • 라이트코인
    • 63,100
    • -2.47%
    • 이오스
    • 3,448
    • -1.2%
    • 비트코인 캐시
    • 254,000
    • -1.89%
    • 스텔라루멘
    • 75.5
    • -1.44%
    • 트론
    • 18.1
    • +0%
    • 에이다
    • 57.3
    • -2.3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8,400
    • +3.34%
    • 모네로
    • 67,700
    • -0.51%
    • 대시
    • 81,450
    • -1.09%
    • 이더리움 클래식
    • 5,290
    • -1.49%
    • 47.5
    • -3.46%
    • 제트캐시
    • 46,360
    • -0.69%
    • 비체인
    • 3.97
    • -1.98%
    • 웨이브
    • 966
    • -1.02%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2
    • -3.32%
    • 비트코인 골드
    • 9,150
    • -6.92%
    • 퀀텀
    • 1,999
    • -4.08%
    • 오미세고
    • 920
    • -2.54%
    • 체인링크
    • 2,822
    • -3.72%
    • 질리카
    • 7.81
    • +2.09%
    • 어거
    • 9,800
    • +1.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