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추신수, 첫 아이 낳을 때 어땠나 "한 여자를 이역만리까지 데려와 놓고"

입력 2019-08-06 00:06 수정 2019-08-06 00:25

(출처=하원미 SNS)
(출처=하원미 SNS)

추신수 선수가 뜻밖의 관심을 받고 있다.

5일 법무부에 따르면 메이저리그 텍사스 레인저스 선수 추신수의 두 아들이 대한민국 국적을 포기했다고 알려졌다. 이에 추신수의 파란만장했던 마이너리그 시절이 재조명되기도 했다.

지난해 JTBC '이방인'에 출연한 추신수, 하원미 부부는 마이너리그 시절 첫 아이를 낳았던 때를 회상했다. 하원미는 "첫 아이를 낳을 당시 돈도 없고 추신수도 없어 혼자였다"라며 "나 혼자 병원 가서 아이를 낳고 다음날 카시트에 태워 집에 왔다"라고 말했다. 출산 전 진료비가 없어 무료의료원에서 진료를 받기도 했다며 털어놓았다. 그러면서도 "가난했지만 꿈이 있었다" "다시 한번 그때로 돌아가고 싶다"고 밝혔다.

이에 추신수는 "아무리 많은 돈을 준다고 해도 그 시절로는 안 돌아간다"라며 "한 여자를 이역만리까지 데려와 놓고 제가 해줄 수 있는 게 없었다"라며 "산후조리도 못 해줬다"라며 하원미에 미안한 마음을 드러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1,308,000
    • -1.19%
    • 이더리움
    • 303,400
    • +2.43%
    • 리플
    • 330.9
    • -1.05%
    • 라이트코인
    • 85,150
    • +0.59%
    • 이오스
    • 5,110
    • +2%
    • 비트코인 캐시
    • 470,300
    • -0.49%
    • 스텔라루멘
    • 83.5
    • -1.23%
    • 트론
    • 25.17
    • -0.94%
    • 에이다
    • 69.45
    • -1.67%
    • 비트코인에스브이
    • 362,100
    • +11.93%
    • 모네로
    • 97,800
    • +0.26%
    • 대시
    • 133,700
    • +4.37%
    • 이더리움 클래식
    • 11,260
    • +2.55%
    • 72.6
    • -1.98%
    • 제트캐시
    • 75,500
    • +11.03%
    • 비체인
    • 7.92
    • -0.86%
    • 웨이브
    • 1,548
    • -2.64%
    • 베이직어텐션토큰
    • 303.8
    • +1.03%
    • 비트코인 골드
    • 12,470
    • +3.92%
    • 퀀텀
    • 2,890
    • -0.14%
    • 오미세고
    • 1,332
    • -1.84%
    • 체인링크
    • 5,035
    • -3.73%
    • 질리카
    • 8.38
    • -4.32%
    • 어거
    • 16,220
    • +0.6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