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이종격투기 선수, 후배 무차별 폭행…1억 원 받고 UFC 승부 조작까지

입력 2019-07-23 21:47

(출처=JTBC '뉴스룸' 방송캡처)
(출처=JTBC '뉴스룸' 방송캡처)

이종격투기 선수가 후배를 무차별적으로 폭행해 체포됐다.

23일 방송된 JTBC ‘뉴스룸’에서는 지난 3월 한 횟집에서 후배를 무차별적으로 폭행해 체포된 A씨의 영상을 단독 공개했다.

미국의 이종격투기 UFC에서도 활약했던 A씨는 지난 2017년 UFC 대회에서 1억 원을 받고 승부를 조작하려다 적발돼 집행유예 2년을 선고받았다. 이 폭행 사건 역시 집행유예 기간에 벌어졌다.

A씨에게 폭행당한 B씨는 “갑자기 뺨 한 대를 맞으라고 하더라. 너무 아팠다. 온몸에 피가 다 터져서 쏟았다”라며 “대든다는 이유로 글러브 끼고 강제로 링 위에 올라서 거의 10분간 가드만 올리고 가격당했다”라고 전하기도 했다.

A씨는 이 사건으로 지난달 벌금 200만 원을 선고받았다. 현재는 상습 폭행 혐의로 또 입건된 상태지만 “때린 건 사실이지만, 상습적이진 않다”라고 반박한 상황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289,000
    • -1.24%
    • 이더리움
    • 166,700
    • -0.18%
    • 리플
    • 254.3
    • -0.31%
    • 라이트코인
    • 50,750
    • -0.88%
    • 이오스
    • 3,004
    • -1.18%
    • 비트코인 캐시
    • 242,700
    • -0.74%
    • 스텔라루멘
    • 59.62
    • -2.1%
    • 트론
    • 16.38
    • -0.79%
    • 에이다
    • 42.31
    • -0.8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8,300
    • -0.55%
    • 모네로
    • 60,100
    • -0.74%
    • 대시
    • 58,250
    • -0.77%
    • 이더리움 클래식
    • 4,458
    • -0.16%
    • 41
    • -0.8%
    • 제트캐시
    • 37,920
    • -0.13%
    • 비체인
    • 6.39
    • -4.77%
    • 웨이브
    • 815.9
    • +10.84%
    • 베이직어텐션토큰
    • 209
    • -3.02%
    • 비트코인 골드
    • 6,420
    • -3.31%
    • 퀀텀
    • 2,065
    • -0.96%
    • 오미세고
    • 819.2
    • -0.1%
    • 체인링크
    • 2,385
    • -0.08%
    • 질리카
    • 6.2
    • -4.62%
    • 어거
    • 11,600
    • +0.1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