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박유천 기자회견, “‘황하나 마약 연예인’ 지목은 사실”

입력 2019-04-10 18:11 수정 2019-04-10 18:18

남양유업 외손녀 황하나가 함께 마약을 한 연예인으로 지목한 그룹 JYJ 박유천이 긴급 기자회견을 열고 입장을 발표했다.

10일(오늘) 오후 박유천의 소속사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기자회견에 앞서 “오늘 수사기관에서 황하나의 진술에 박유천이 거론된 게 맞다고 연락받았다”라며 오늘 기자회견을 여는 배경에 대해 전했다.

이어 “변호사가 조사 전 입장과 생각을 밝히는 것은 괜찮지만 질의응답으로 수사 전에 말씀드리는 것은 문제 있다고 해서 부득이하게 질의응답은 받지 못한다”라며 “박유천 본인이 직접 쓴 입장문 밝힐 것”이라고 전했다.

앞서 마약 혐의로 입건된 황하나는 지난해 말 다시 마약에 손을 댄 것은 연예인 A 씨의 권유 때문이라고 진술했다. 더불어 A 씨가 직접 마약을 구하거나 자신에게 구매를 유도했다고 진술해 논란이 됐다.

이후 연예인 A 씨로 황하나의 전 남자친구인 박유천이 지목되면서 박유천은 직접 입장을 밝히기 위해 기자회견을 열게 됐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494,000
    • +0.66%
    • 이더리움
    • 169,500
    • -0.24%
    • 리플
    • 258
    • +0.55%
    • 라이트코인
    • 52,050
    • +1.76%
    • 이오스
    • 3,071
    • +1.39%
    • 비트코인 캐시
    • 247,700
    • +2.27%
    • 스텔라루멘
    • 61.79
    • +1.28%
    • 트론
    • 16.45
    • +1.86%
    • 에이다
    • 43.35
    • +1.31%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9,100
    • +0.46%
    • 모네로
    • 61,300
    • -1.61%
    • 대시
    • 59,300
    • +1.54%
    • 이더리움 클래식
    • 4,516
    • +0.98%
    • 42.02
    • +2.24%
    • 제트캐시
    • 39,040
    • +4.55%
    • 비체인
    • 6.91
    • -5.25%
    • 웨이브
    • 726
    • -0.2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0
    • +7.84%
    • 비트코인 골드
    • 6,660
    • -0.37%
    • 퀀텀
    • 2,186
    • +2.82%
    • 오미세고
    • 827.2
    • -0.92%
    • 체인링크
    • 2,429
    • -1.74%
    • 질리카
    • 6.548
    • +4.94%
    • 어거
    • 11,890
    • +0.5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