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마이페이지에서 확인하세요.

"손태영 측 요청 있었다"…MMA '아티스트석' 특례 구설수 후일담

입력 2018-12-04 10:35

(출처=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출처=온라인 커뮤니티 캡처)

손태영 아들과 조카에 대한 MMA 특혜 논란과 관련해 주최 측이 입장을 내놨다.

지난 3일 2018 멜론 뮤직 어워드(2018 MMA)의 한 관계자는 "손태영 측의 요청이 있었다"라고 손태영 아들과 조카가 가수석에 앉게 된 배경을 설명했다. 그러면서 "문제의 소지가 있다고 안내했지만 제대로 통제하지 못했다"라고 잘못을 인정했다.

이로써 손태영은 지난 1일 서울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린 해당 시상식의 특혜 논란에서 자유로울 수 없게 된 모양새다. "가수석에 있었다는 건 몰랐다"는 손태영의 주장과 달리 구체적인 요청이 있었다는 진술이 나오면서 그의 진실성까지 도마에 오르게 됐기 때문.

한편 2018 MMA 측은 "불미스런 일로 아티스트와 팬 분들께 심려를 끼쳐 죄송스럽다"라며 "이번 일을 교훈삼아 운영에 주의를 기울일 것"이라고 입장을 전했다. 손태영 소속사 측은 스타뉴스와의 인터뷰를 통해 "가수석에 손태영 아들이 있었던 사실만으로 죄송한 일"이라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8,143,000
    • -0.29%
    • 이더리움
    • 170,800
    • +0.23%
    • 리플
    • 216.3
    • +0.75%
    • 라이트코인
    • 48,990
    • +1.74%
    • 이오스
    • 2,813
    • +2.07%
    • 비트코인 캐시
    • 286,000
    • +1.92%
    • 스텔라루멘
    • 49.77
    • +0.5%
    • 트론
    • 14.37
    • -0.28%
    • 에이다
    • 39.17
    • +1.16%
    • 비트코인에스브이
    • 214,300
    • +1.28%
    • 모네로
    • 63,700
    • +6.43%
    • 대시
    • 81,650
    • +0.55%
    • 이더리움 클래식
    • 6,140
    • +0.33%
    • 44.6
    • +1.13%
    • 제트캐시
    • 39,700
    • +2.58%
    • 비체인
    • 3.907
    • +1.59%
    • 웨이브
    • 1,163
    • +1.93%
    • 베이직어텐션토큰
    • 175
    • +0.69%
    • 비트코인 골드
    • 8,885
    • -0.39%
    • 퀀텀
    • 1,533
    • +0.39%
    • 오미세고
    • 656.1
    • -1.34%
    • 체인링크
    • 2,795
    • +1.05%
    • 질리카
    • 4.789
    • +0.61%
    • 어거
    • 11,920
    • -0.7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