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비디오스타’ 숀, ‘웨이 백 홈’ 김재중 주려 쓴 곡 “일본 곡과 비슷해 3년 숙성”

입력 2018-10-23 21:09

(출처=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캡처)
(출처=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 방송캡처)

가수 숀이 음원 사재기 논란에 휩싸였던 ‘웨이 백 홈’(Way Back Home)이 사실은 다른 가수를 위해 쓴 곡이라고 밝혔다.

23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서는 ‘멘탈 갑 승부사’로 숀이 출연해 첫 토크쇼 신고식을 치렀다.

이날 숀은 “얼떨떨하다. 제 팔자에 이런 게 있긴 있구나. 어안이 벙벙하다. 차트 확인 안 한 지 오래됐다. 1위 오른 거 보고 그 다음부터 안 본다”라며 웨이 백 홈’ 차트 1위에 대해 소감을 전했다.

이오 숀은 “원래 ‘웨이 백 홈’은 다른 가수를 주기 위해 썼다. 김재중을 주려고 했다”라며 “초판이 일본 유명 곡과 비슷하는 의견 나와서 3년 동안 숙성했다. 그 후에도 내 안에서 계속 각색이 됐다. 다시 만들 때는 5시간도 안 걸렸다”라고 전했다.

한편 숀은 지난 7월 미니앨범 ‘테이크’(Take) 수록곡 ‘웨이 백 홈’(Way Back Home)이 거대 팬덤을 가진 그룹 트와이스, 블랙핑크 등을 제치고 차트 1위에 오르며 음원 사재기 논란에 휩싸였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9,563,000
    • +0.41%
    • 이더리움
    • 209,600
    • +0.48%
    • 리플
    • 359
    • +5.59%
    • 라이트코인
    • 64,950
    • +3.75%
    • 이오스
    • 3,498
    • +0.11%
    • 비트코인 캐시
    • 260,200
    • +0.7%
    • 스텔라루멘
    • 76.7
    • +4.21%
    • 트론
    • 18.3
    • +1.67%
    • 에이다
    • 58.5
    • +0.3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5,000
    • +0.29%
    • 모네로
    • 67,300
    • +4.1%
    • 대시
    • 81,550
    • +0.93%
    • 이더리움 클래식
    • 5,330
    • +0.95%
    • 51.6
    • +17.54%
    • 제트캐시
    • 46,880
    • +1.25%
    • 비체인
    • 4.08
    • +2%
    • 웨이브
    • 995
    • +1.6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64
    • +1.15%
    • 비트코인 골드
    • 9,985
    • +2.62%
    • 퀀텀
    • 2,070
    • +3.6%
    • 오미세고
    • 941
    • +2.51%
    • 체인링크
    • 2,847
    • -0.04%
    • 질리카
    • 7.65
    • -1.54%
    • 어거
    • 9,695
    • +1.0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