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북마크 되었습니다.

박태환, 故박세직 회장 친손녀와 럽스타그램…전지훈련 中 "여보" 애칭 '눈길'

입력 2017-10-10 11:07 수정 2017-10-10 11:12

▲수영선수 박태환(사진=MBC)
▲수영선수 박태환(사진=MBC)

'마린보이' 박태환이 故 박세직 회장의 친손녀이자 무용학도 박 모 씨와 1년째 열애 중이다.

10일 SBS funE에 따르면 박태환은 1년여 전 지인 소개로 만난 박 씨와 열애하고 있으며 SNS에서도 공개적으로 애정을 과시하고 있다. 두 사람은 상대방을 의미하는 단어로 계정 주소를 맞추는가 하면 피크닉 등 데이트 모습이 담긴 사진을 올렸다.

박태환은 올 8월 해당 여성과 손을 잡고 빙수를 먹는 사진과 함께 "이 사랑둥이를 어찌할꼬"라는 멘트를 게시했다. 애완견과 한강 피크닉을 즐기는 모습의 사진에는 "이런 게 행복"이라는 글귀를 통해 '무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특히 박태환은 여자친구에게 "말복에 함께 있어 주지 미안하다"며 삼계탕을 선물하고, 해외 전지훈련 중에도 '여보'라는 애칭을 사용하는 등 '사랑꾼' 면모를 보여 눈길을 끌었다.

박태환의 상대 박 씨는 '2017 대한민국 한복 모델 선발대회'에서 입상할 만큼 빼어난 미모를 지닌 것으로 알려졌다. 둘은 체육에 대한 공감대가 잘 맞아 서로를 진지하게 생각하고 관계를 발전시킨 것으로 전해졌다.

한편 박 씨의 할아버지는 고(故) 박세직 전 재향군인회장으로 민자당과 신한국당 등에서 14~15대 국회의원을, 1988년 서울올림픽과 2002년 한일월드컵 조직위원장도 맡은 바 있다.

박태환 열애 소식에 네티즌은 "박세직 회장 손녀와 열애 소식 깜짝 놀랐다", "마린보이가 드디어 짝을 만났네 축하애요", "연애도 운동도 승승장구하길"등의 반응을 보였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10,179,000
    • +0.85%
    • 이더리움
    • 217,300
    • +1.73%
    • 리플
    • 316
    • +0.96%
    • 라이트코인
    • 70,800
    • +0.57%
    • 이오스
    • 4,006
    • +0.78%
    • 비트코인 캐시
    • 331,700
    • +0.21%
    • 스텔라루멘
    • 89.5
    • +2.4%
    • 트론
    • 23
    • +1.77%
    • 에이다
    • 50.4
    • -0.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8,400
    • -2.37%
    • 모네로
    • 73,550
    • +1.38%
    • 대시
    • 81,300
    • +0.81%
    • 이더리움 클래식
    • 5,645
    • +0.09%
    • 46.7
    • +1.74%
    • 제트캐시
    • 42,870
    • +0.73%
    • 비체인
    • 7.46
    • +1.36%
    • 웨이브
    • 896
    • -0.11%
    • 베이직어텐션토큰
    • 284
    • +2.53%
    • 비트코인 골드
    • 9,875
    • -0.85%
    • 퀀텀
    • 2,626
    • +4.37%
    • 오미세고
    • 1,143
    • +3.07%
    • 체인링크
    • 3,473
    • +7.52%
    • 질리카
    • 7.19
    • +1.7%
    • 어거
    • 13,270
    • -1.2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