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꽃할배 수사대’ 장광, 야릇한 신음소리 “대체 무슨 소리?”

(사진=방송화면 )

‘꽃할배 수사대’ '꽃할배 수사대' 장광이 기지를 발휘해 곤경을 피했다.

16일 오후 방송된 tvN 금요드라마 ‘꽃할배 수사대(극본 문선희ㆍ연출 김진영)’ 2회에서는 범죄집단 골든피쉬 증거를 숨긴 전강석(장광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꽃할배 수사대’에서 이준혁(이순재 분)은 진실을 말하려다 살해된 사람의 어깨에서 물고기문신을 봤다. 그 흔적은 현장수사에서 다시 발견됐다. 현장에서 발견된 사진 밑에 물고기문양이 그려져 있던 것이다.

이준혁을 비롯해 현장에 모인 수사대는 살해당한 사람, 즉 정명호가 죽기 전 이야기했던 골든 피시와 사진의 연관성이 무엇인지 파악하려 했다. 이때 전강석은 기지를 발휘해 증거를 숨기며 수사팀 신경을 분산시켰다. 그는 자신의 바지 주머니에 증거를 넣은 뒤 다른 수사팀이 몸수색을 하자 야릇한 신음 소리를 냈다.

그러자 박정우(김희철 분)는 “얘 또 흥분한 것 봐. 야 얘 게이다 게이. 남자 좋아한다”라고 말해 눈길을 끌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9,565,000
    • +1.59%
    • 이더리움
    • 300,300
    • +2.49%
    • 리플
    • 463
    • +2.2%
    • 라이트코인
    • 124,300
    • +16.49%
    • 이오스
    • 7,755
    • +7.03%
    • 비트코인 캐시
    • 488,900
    • +1.41%
    • 스텔라루멘
    • 161
    • +0.62%
    • 트론
    • 32
    • +2.23%
    • 에이다
    • 103
    • +0.98%
    • 비트코인에스브이
    • 111,600
    • -0.53%
    • 모네로
    • 101,900
    • +1.59%
    • 대시
    • 194,200
    • +1.4%
    • 이더리움 클래식
    • 8,715
    • +2.4%
    • 100
    • -0.99%
    • 제트캐시
    • 87,750
    • +0.92%
    • 비체인
    • 8.97
    • +0.56%
    • 웨이브
    • 3,361
    • -4.43%
    • 베이직어텐션토큰
    • 437
    • -1.35%
    • 비트코인 골드
    • 27,130
    • +0.03%
    • 퀀텀
    • 3,542
    • +0.88%
    • 오미세고
    • 2,358
    • -0.5%
    • 체인링크
    • 1,410
    • -7.78%
    • 질리카
    • 24
    • -3.22%
    • 어거
    • 28,020
    • +0.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