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참 좋은 시절' 이경희 작가, 작품 세계…인기비결 "울면서 쓰는 대사 애절할 수밖에"

KBS ‘참 좋은 시절’ 이경희 작가…방송 2회 만에 시청률 30% 넘어‘미안하다사랑한다’ ‘ 착한남자’ 집필 “가슴으로 세상 느끼며 대본 써”

▲사진=KBS,MBC

“우리 도망가까? 우리 둘만 있는 데로 도망가까?” “할배 마지막 길, 니가 쫌 지키도 동석아.” “동석이도 착하고 해워이도 착하고 다 착하다” “내가 귀한 손녀를 뭐한다고 패 직이노. 아나 우리 강아지 이거 무그라. 허허”

참 좋은 가족 이야기에 주말 안방극장이 훈훈함으로 물든다. 구수한 사투리도 더해져 정감이 넘친다. KBS 주말드라마 ‘참 좋은 시절’(극본 이경희, 연출 김진원)이 방송 2회 만에 시청률 30%를 넘어서며 막장이 판을 치는 안방극장을 애틋하고 진솔한 가족 이야기로 시청자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이경희 작가의 작품 세계는 어떤 매력이 있을까.

이 작가의 작품에 대해 전문가들은 ‘따뜻하다’ ‘가슴 아픈 사랑이야기’ ‘착하다’ ‘편안하다’ ‘잔잔하다’ ‘아름답다’ ‘애틋하다’ 등의 말로 표현했다.

‘참 좋은 시절’ 시놉시스 마지막에는 ‘자동차에 기름도 다 채웠고 떠날 준비가 됐으니 떠나 봅시다’라는 글귀가 적혀 있다. 작가가 쓰는 작은 글귀 하나도 그의 작품 세계를 대변한다고 했을 때 해당 구절은 ‘참 좋은 시절’을 찾아 떠나고자 하는 작가의 마음을 드러낸 부분임에 틀림없다. 드라마 제작사 삼화네트웍스 김태영 PD는 “향수가 느껴졌다. 한창 바쁘고 정신없어 힘들 때 기획안을 받았는데 시놉시스를 읽고 힐링이 됐다”며 “작가의 정서를 담아내니 작품도 따뜻한 것 아니겠느냐”고 말했다.

이 작가는 애절하고 가슴 시린 사랑 이야기를 상처를 안고 살아가는 한 남자를 내세워 처절하고 비극적이게(‘미안하다 사랑하다’ ‘이 죽일 놈의 사랑’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남자’) 그리거나 코믹하면서 따뜻하게(‘상두야 학교가자’ ‘고맙습니다’) 담아낸다. 한 남자의 결핍에서 오는 아픔을 채워주는 것은 바로 따뜻한 사랑을 주는 여자다. 신주진 드라마 평론가는 자신의 저서를 통해 “이 작가의 드라마에서 사랑은 절대적이다. 주인공들은 사랑 때문에 절망하고 사랑 때문에 살아갈 수 있으며 사랑 때문에 죽을 수도 있다. 그리고 그 사랑을 통해서만 상처를 치유받고 영혼을 구제받는다”고 전했다.

이 때문일까. 이 작가는 매번 작품을 집필할 때마다 힘들어하고 아프다고 한다. 이번 ‘참 좋은 시절’을 쓰면서도 병원에 입원했다. 눈물 흘리면서 대사를 쓰고 작은 캐릭터 한 명까지 직접 취재하고 파고들어 자신의 감정을 글에 녹여낸다.

이 작가의 오랜 지인인 싸이더스HQ 김상영 본부장은 “울면서 대사를 쓰니까 애절할 수밖에 없다. 우리가 머리로 세상을 판단할 때 이 작가는 가슴으로 세상을 느낀다. 우리가 잘못됐다고 사람을 판단할 때 이 작가는 그 사람이 아파한다고 함께 아파한다. 이 작가의 작품세계에는 그의 이런 성향이 짙게 묻어 있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6,412,000
    • +4.44%
    • 이더리움
    • 202,500
    • +1.86%
    • 리플
    • 388
    • +0.77%
    • 라이트코인
    • 90,950
    • +1.79%
    • 이오스
    • 6,180
    • +2.31%
    • 비트코인 캐시
    • 350,500
    • +2.84%
    • 스텔라루멘
    • 137
    • +0%
    • 트론
    • 29
    • -1.02%
    • 에이다
    • 91.1
    • +1.22%
    • 비트코인에스브이
    • 66,900
    • -2.19%
    • 모네로
    • 80,750
    • +0.62%
    • 대시
    • 143,000
    • +0.14%
    • 이더리움 클래식
    • 6,980
    • +1.37%
    • 89
    • -0.44%
    • 제트캐시
    • 80,500
    • +2.02%
    • 비체인
    • 9.63
    • -0.72%
    • 웨이브
    • 3,575
    • -2.93%
    • 베이직어텐션토큰
    • 476
    • -0.2%
    • 비트코인 골드
    • 20,680
    • +2.22%
    • 퀀텀
    • 3,308
    • +0.54%
    • 오미세고
    • 2,209
    • +1.37%
    • 체인링크
    • 1,196
    • -4.47%
    • 질리카
    • 24.4
    • +0.41%
    • 어거
    • 29,460
    • -4.07%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