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졌잘싸' 여자배구, 아쉬운 역전패로 올림픽 직행 실패

(뉴시스)
(뉴시스)

한국 여자배구 대표팀이 러시아에 아쉽게 역전패를 당하며 올림픽 직행 티켓을 놓쳤다.

여자배구 대표팀(감독 스테파노 라바리니)은 5일(한국시간) 러시아 칼리닌그라드의 얀타르니경기장에서 열린 2020년 도쿄올림픽 세계예선 E조 3차전에서 러시아를 상대로 먼저 두 세트를 따냈지만 세 세트를 잇달아 내주며 2-3(25:21/25:20/22:25/16:25/11:15)으로 졌다.

러시아에 패하며 2승 1패가 된 한국은 조 1위에게만 주어지는 2020 도쿄올림픽 직행 티켓을 따내는 데 실패했다. 한국은 캐나다와 멕시코를 연파했지만, 세계적인 강호인 러시아를 넘지 못했다.

한국은 1∼2세트에서는 서브와 수비, 공격은 물론 블로킹에서도 러시아를 압도하며 손쉽게 승리를 거뒀다. 대표팀의 에이스 김연경(엑자시바시)이 날카로운 공격을 성공시켰고, 센터 양효진(현대건설)과 김수지(IBK 기업은행)의 블로킹으로 점수를 따냈다.

3세트에서도 22-18까지 달아나 승리를 눈앞에 뒀다. 하지만 이후 단 한 점도 따내지 못한 채 22-25로 역전패했다. 해결사 김연경의 공격이 러시아 선수의 블로킹에 막혔고, 수비도 무너졌다. 분위기를 내준 한국은 4세트를 16-25로 러시아에 헌납했다.

마지막 5세트에서 승리를 위해 총력을 기울였다. 0-3에서 김연경의 공격 포인트와 정대영(한국도로공사)의 서브 득점, 상대 실책 등으로 3-3 동점을 만들었다. 조직력이 살아나며 먼저 10점대를 기록했지만, 11-10에서 김연경의 공격 실패로 동점을 허용한 이후, 다시 한번 분위기를 뺏겼다. 한국은 리드를 가져오지 못하고 그대로 패배했다.

한국은 내년 1월 열리는 아시아 예선전을 통해 올림픽 출전권 확보에 다시 도전한다. 이 대회에서 정상에 오르면 2012년 런던,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대회에 이어 3회 연속 올림픽 본선행이 가능해진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335,000
    • -0.1%
    • 이더리움
    • 233,000
    • +3.01%
    • 리플
    • 330
    • +2.17%
    • 라이트코인
    • 90,600
    • +0.39%
    • 이오스
    • 4,444
    • +4.17%
    • 비트코인 캐시
    • 378,000
    • +3.28%
    • 스텔라루멘
    • 98.4
    • +5.58%
    • 트론
    • 21.5
    • +3.37%
    • 에이다
    • 76.6
    • +4.22%
    • 비트코인에스브이
    • 162,100
    • +1.69%
    • 모네로
    • 100,200
    • +2.24%
    • 대시
    • 146,000
    • +1.53%
    • 이더리움 클래식
    • 8,880
    • +22.99%
    • 109
    • +32.93%
    • 제트캐시
    • 73,050
    • +3.47%
    • 비체인
    • 6.44
    • +7.15%
    • 웨이브
    • 2,009
    • +6.4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40
    • +8.6%
    • 비트코인 골드
    • 17,600
    • +2.68%
    • 퀀텀
    • 3,169
    • +4.38%
    • 오미세고
    • 1,478
    • +3.36%
    • 체인링크
    • 3,209
    • -3.17%
    • 질리카
    • 14.2
    • +10.08%
    • 어거
    • 17,800
    • -6.0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