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이시각 연예스포츠 핫뉴스] '얼짱시대' 정다은 근황·박한별 남편 유인석 자필 탄원서·정재용♥이선아 득녀 등

(출처=정다은 인스타그램)
(출처=정다은 인스타그램)

◇ '얼짱시대' 정다은 인스타그램 근황, 2017년부터 '활동無'

'얼짱시대' 정다은 근황에 팬들의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정다은은 2009년 Comedy TV '얼짱시대' 시리즈에 출연해 관심을 모으며, 10만 명에 가까운 팔로워를 거느린 유명인이다. 정다은은 한때 남성스러운 외모로 '리틀 강동원'이라는 수식어가 붙기도 했다. 그는 최근까지 일렉트로닉 음악 작곡가로 활동해왔다. 팬들과 활발한 소통 창구였던 정다은 인스타그램은 2017년 11월에 멈춰진 상태다. 마지막 게시물에서 그는 해외 곳곳의 풍경 사진을 게재했다.

'얼짱시대 정다은' 전체기사 보기


◇ 박한별 남편 유인석 자필 탄원서, 소속사 측 입장은?

배우 박한별이 남편인 유인석 전 유리홀딩스 대표를 위해 자필 탄원서를 제출한 사실이 알려졌다. 15일 법조계에 따르면 박한별은 지난 14일 진행된 남편 유인석 씨, 그의 동업자인 그룹 빅뱅 전 멤버 승리(본명 이승현)의 영장실질심사에서 남편을 위해 작성한 탄원서를 제출했다. 박한별은 법률 대리인을 통해 재판부에 자필 탄원서를 전달했다. A4용지 3장 분량으로 알려진 탄원서에는 "제 남편은 이 상황을 회피하거나 도주할 생각이 전혀 없습니다. 불구속 상태에서 계속해서 충실히 조사받을 것을 한 가정의 아내로서 약속드립니다" 등의 내용이 담겨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박한별 남편 유인석 자필 탄원서' 전체기사 보기


◇ 정재용♥이선아 득녀, 산모와 아이 모두 건강

DJ DOC 멤버 정재용(46)이 득녀했다. 결혼 5개월 만에 부모가 되는 기쁨을 누렸다. 15일 정재용 측 관계자는 "정재용의 아내 이선아가 지난 14일 밤 김포 모처의 한 병원에서 딸을 출산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산모와 아기 모두 건강하다"라며 "정재용이 출산 과정을 옆에서 지킨 것으로 안다"라고 덧붙였다. 정재용은 지난해 12월, 19살 연하 걸그룹 아이시어 출신 선아(27)와 결혼했다. 두 사람은 결혼 당시 임신 사실을 밝혔다.

'정재용 이선아 득녀' 전체기사 보기


◇ 20대 방송인 마약, 필로폰 투약 혐의로 복역中

20대 방송인이 마약 투약 혐의로 복역 중인 사실이 뒤늦게 전해졌다. 15일 SBS funE 보도에 따르면, 2009년 유명 케이블 TV 프로그램 등에 출연해 인기를 끌었던 정 모(28·여)씨가 현재 마약 투약으로 징역형을 선고받고 복역 중이다. 보도에 따르면 정 씨는 지난 2016년 지인들과 함께 필로폰 등을 투약한 혐의로 1심에서 징역 1년 10월형을 선고받았다. 이후 항소와 상고를 했지만 지난해 6월 대법원이 상고를 기각해 형이 확정됐다.

'20대 방송인 마약' 전체기사 보기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9,453,000
    • +7.01%
    • 이더리움
    • 303,200
    • +6.53%
    • 리플
    • 484
    • +7.55%
    • 라이트코인
    • 111,600
    • +6.69%
    • 이오스
    • 7,520
    • +4.95%
    • 비트코인 캐시
    • 475,000
    • +10.33%
    • 스텔라루멘
    • 181
    • +7.73%
    • 트론
    • 32.5
    • +4.16%
    • 에이다
    • 106
    • +3.92%
    • 비트코인에스브이
    • 74,100
    • +4.07%
    • 모네로
    • 100,300
    • +4.8%
    • 대시
    • 180,700
    • +9.25%
    • 이더리움 클래식
    • 9,155
    • +5.16%
    • 106
    • +1.92%
    • 제트캐시
    • 90,200
    • +4.27%
    • 비체인
    • 9.37
    • +4.8%
    • 웨이브
    • 3,072
    • +2.22%
    • 베이직어텐션토큰
    • 474
    • -0.21%
    • 비트코인 골드
    • 25,140
    • +5.27%
    • 퀀텀
    • 3,684
    • +6.32%
    • 오미세고
    • 2,414
    • +4.27%
    • 체인링크
    • 1,293
    • +0.77%
    • 질리카
    • 22.3
    • +2.29%
    • 어거
    • 27,690
    • +1.8%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