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신한BNPP자산운용, ‘H2O글로벌본드펀드’ 설정액 3000억원 돌파

신한BNP파리바 자산운용은 15일 ‘신한BNPP H2O글로벌본드증권투자신탁(이하 H2O글로벌본드펀드)’이 설정액 3000억 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10월 25일 출시된 이 펀드는 위축된 공모펀드 시장에서 빠른 속도로 자금 유치를 하고 있다. H2O글로벌본드펀드는 지난 달 15일 설정액 1000억 원 달성 이후 한 달만에 2000억 원의 자금이 유입됐다. 출시 이후 안정적이고 우수한 성과를 지속한 것이 단기간 자금유입에 큰 기여를 했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실제로 해당 펀드는 설정 후 글로벌시장의 높은 변동성 장세에서도 꾸준하고 안정적인 수익률을 유지하고 있다. 환오픈형 종A1클래스 기준으로 3개월 8.98%(14일 기준), 6개월 12.59%, 연초이후 11.17%, 누적수익률 12.93% 의 수익률을 기록하고 있다. 펀드는 환헤지형, 환오픈형과 미국달러형 으로 가입할 수 있다.

글로벌 채권과 통화 포지션을 활용한 헤지펀드 스타일의 채권 펀드인 ‘신한BNPP H2O 글로벌본드펀드’는 글로벌채권펀드 전문운용사인 H2O자산운용이 운용하고 있는 ‘H2O 멀티 어그리게이트 펀드’에 투자하는 재간접펀드이다.

이 펀드는 선진국 국채, 회사채, 이머징 국채, 유동화증권 등 다양한 채권 관련 자산, 그리고 이들 자산의 대상 통화를 비롯한 글로벌 통화에 투자한다. 글로벌 국가들의 통화정책, 펀더멘탈을 분석해 각 국가의 채권과 통화의 상대가치 분석을 통해 투자 전략을 사용하고 있으며, 일부 시장 방향성도 병행하고 있다. 공모펀드 성격에 맞게 안정적인 수익 실현과 리스크 통제를 위해 변동성을 연간 3%~6% 수준으로 운용한다. 또 월간운용보고서에 주요 투자전략별 포지션을 공개하고 투명하게 운용하고 있는 점도 특징으로 꼽힌다.

운용을 담당하고 있는 탁하진 신한BNP파리바자산운용 해외채권운용팀장은 “그 동안 국내에서 접하지 못한 헤지펀드 스타일의 해외채권형 상품으로 시장의 방향성에 상관없이 향후 매년 꾸준한 성과를 거둘 것으로 기대된다”라고 말했다.

윤일성 리테일영업본부장은 “개인투자자들이 다소 생소하게 느낄 수 있는 헤지펀드 스타일의 글로벌채권형펀드에 대해 최대한 이해하기 쉽게 상품소개자료를 작성했다”면서 “이를 바탕으로 영업점 현장 설명회를 확대하는 등 시장상황에 맞는 상품으로 영업직원 및 고객과의 소통을 높였던 결과가 판매 확대로 이어진 것 같다” 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1,745,000
    • -2.86%
    • 이더리움
    • 247,500
    • -2.17%
    • 리플
    • 349
    • -3.86%
    • 라이트코인
    • 88,500
    • -1.72%
    • 이오스
    • 4,607
    • -5.09%
    • 비트코인 캐시
    • 369,800
    • -3.65%
    • 스텔라루멘
    • 98.7
    • +4.56%
    • 트론
    • 19.9
    • -3.86%
    • 에이다
    • 73.7
    • +1.9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1,200
    • -3.49%
    • 모네로
    • 84,150
    • -4.65%
    • 대시
    • 112,000
    • -1.06%
    • 이더리움 클래식
    • 7,260
    • -4.22%
    • 85
    • -1.39%
    • 제트캐시
    • 75,850
    • +17.87%
    • 비체인
    • 5.66
    • -1.22%
    • 웨이브
    • 2,015
    • -0.9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3
    • -0.45%
    • 비트코인 골드
    • 13,300
    • -2.85%
    • 퀀텀
    • 2,811
    • +0.61%
    • 오미세고
    • 1,319
    • -5.31%
    • 체인링크
    • 2,173
    • +6.16%
    • 질리카
    • 11.9
    • -2.46%
    • 어거
    • 12,340
    • -4.9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