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코스피, 2070선까지 하락...외인ㆍ기관 '팔자'

코스피가 미중 무역협상의 여파가 이어지면서 급락했다.

코스피 지수는 13일 전 거래일 대비 29.03포인트(1.38%) 하락한 2079.01에 거래를 마쳤다. 개인이 2581억 원을 순매수한 가운데 외인과 기관이 각각 1398억 원, 1306억 원을 순매도했다.

프로그램매매는 차익거래가 57억8200만 원 순매수한 반면 비차익거래는 1998억6500만 원 순매도했다.

서상영 키움증권 연구원은 "국내 증시는 미중 무역협상이 지속된다는 점이 부각되며 낙폭이 축소되기도 했다"며 "그러나 위안화가 달러 대비 약세폭을 확대하자 국내 원달러 환율이 1185원을 상회하는 등 외환 시장 변동성 확대 영향으로 재차 하락폭도 확대됐다"고 설명했다.

업종별로는 의약품(-3.58%), 의료정밀(-3.26%), 화학(-2.53%), 보험(-2.46%), 중형주(-2.10%) 등 전업종에서 하락했다.

시가총액 상위 10위 종목에선 신한지주(0.67%)를 제외하고 모두 내렸다. 셀트리온(-3.47%)과 LG화학(-3.20%)이 눈에 띄게 하락한 가운데 삼성전자(-0.58%), SK하이닉스(-1.21%), 삼성전자우(-1.28%), 현대차(-0.77%), SK텔레콤(-1.14%), 현대모비스(-2.05%), 포스코(-1.04%) 등이 하락했다.

코스닥 지수는 전 거래일 대비 13.82포인트(1.91%) 하락한 708.80에 마감했다.

메디톡스(0.91%)와 펄어비스(5.84%)가 상승한 반면 셀트리온헬스케어(-4.40%), CJ ENM(-1.78%), 신라젠(-2.61%), 헬릭스미스(-0.80%), 포스코케미칼(-2.68%), 에이치엘비(-1.43%), 스튜디오드래곤(-2.86%), 셀트리온제약(-4.55%) 등이 하락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1,965,000
    • -4.88%
    • 이더리움
    • 254,100
    • -4.83%
    • 리플
    • 374
    • -4.34%
    • 라이트코인
    • 108,900
    • -7.24%
    • 이오스
    • 4,802
    • -6.11%
    • 비트코인 캐시
    • 365,100
    • -3.66%
    • 스텔라루멘
    • 112
    • -4.27%
    • 트론
    • 29.6
    • -10.57%
    • 에이다
    • 89.4
    • -3.03%
    • 비트코인에스브이
    • 199,800
    • -0.24%
    • 모네로
    • 95,250
    • -3.44%
    • 대시
    • 157,000
    • -3.62%
    • 이더리움 클래식
    • 7,265
    • -4.47%
    • 98.5
    • -3.43%
    • 제트캐시
    • 95,000
    • -5.37%
    • 비체인
    • 7.65
    • -5.2%
    • 웨이브
    • 2,200
    • -3.97%
    • 베이직어텐션토큰
    • 290
    • -4.6%
    • 비트코인 골드
    • 27,950
    • -3.01%
    • 퀀텀
    • 3,592
    • -8.6%
    • 오미세고
    • 1,866
    • -7.98%
    • 체인링크
    • 3,995
    • -6.63%
    • 질리카
    • 17.1
    • -4.46%
    • 어거
    • 18,020
    • -4.1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