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정유안 성추문, 현빈 쏟았던 애정 수포로…"실수 않겠다"더니 먹칠

(출처=VAST엔터테인먼트)
(출처=VAST엔터테인먼트)

정유안이 성추행 혐의를 받고 있다.

정유안의 소식은 10일 일간스포츠를 통해 알려졌다. 매체는 정유안이 취중 상태에서 성추행을 한 혐의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정유안은 가능성이 높았던 신인으로 주목받아왔기에 여론의 실망감은 더욱 크다. 뉴페이스, 루키, 될성부른 떡잎 등 다양한 수식어들로 주목받았던 정유안이다. 영화 '신과함께'2에서 김용화 감독이 정유안이 강림을 잘 표현해줬다며 고맙다는 인사를 했다고 알려졌을 정도. 특히 정유안은 현빈과 같은 소속사로 그를 닮고 싶다고 어필한 적도 있기에 대중의 실망감이 클 만하다.

정유안은 스포츠서울과 인터뷰에서 "첫 소속사다 보니 회사를 위해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이 든다"면서 현빈을 언급했다. 그는 " 현빈 선배님의 후배라는 타이틀이 있는 만큼 잘 해야겠단 생각도 들고 실수하지 않기 위해 철저하게 준비하고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려 한다"고 밝혔다. 현빈이 워낙 잘 챙겨준다며 "저도 자연스럽게 닮아가려 하는 느낌이 있다"고 강조하기도 했을 정도. 영화 '창궐' 때도 현빈이 연기 조언 등 갖가지 도움을 준 것으로 알려지는 바. 그러나 정유안은 현빈의 관심과 애정이 아까울 정도의 추문에 휩싸이며 논란의 도마 위에 올랐다. 아직 경찰이 정유안의 혐의를 결론낸 상황은 아니지만 성추문에 휩싸인 것만으로도 연예인으로선 치명적인 일이기에 행동거지를 조심했어야 한다는 지적이 이어지고 있다.

한편 정유안에 대해 소속사는 출연하기로 했던 작품에서 물러난다는 뜻을 밝히며 혐의에 대해서는 신중한 태도를 보이고 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4,498,000
    • -0.31%
    • 이더리움
    • 153,600
    • +0.13%
    • 리플
    • 350
    • -0.28%
    • 라이트코인
    • 66,850
    • +0.45%
    • 이오스
    • 4,080
    • -0.6%
    • 비트코인 캐시
    • 177,100
    • +1.89%
    • 스텔라루멘
    • 122
    • +2.52%
    • 트론
    • 25.3
    • +0.79%
    • 에이다
    • 65.2
    • +8.48%
    • 비트코인에스브이
    • 74,700
    • +1.15%
    • 모네로
    • 59,700
    • +0.84%
    • 대시
    • 102,400
    • +0.29%
    • 이더리움 클래식
    • 5,505
    • +2.03%
    • 55.8
    • +1.45%
    • 제트캐시
    • 62,300
    • -0.79%
    • 비체인
    • 6.5
    • +2.84%
    • 웨이브
    • 3,110
    • +1.26%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4
    • +1.81%
    • 비트코인 골드
    • 14,660
    • +0.96%
    • 퀀텀
    • 2,832
    • +1.03%
    • 오미세고
    • 1,834
    • +4.97%
    • 체인링크
    • 522
    • -1.13%
    • 질리카
    • 21.8
    • +4.3%
    • 어거
    • 16,180
    • +0.4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