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불타는 청춘’ 금잔디, 마지막 연애 14년 전…“만남과 헤어짐이 두렵다”

(출처=SBS '불타는 청춘' 방송캡처)
(출처=SBS '불타는 청춘' 방송캡처)

가수 금잔디가 10년 이상 연애를 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18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문경으로 연말 여행을 떠난 청춘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금잔디는 “마지막 남자친구가 문경 사람이었다”라며 “연애를 안 한 지는 13~14년 됐다. 그분이 마지막 연애다”라고 말해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금잔디는 “만나고 헤어짐에 대한 두려움이 너무 크다”라며 “그분과 싫어서 헤어진 게 아니라 제가 일하는 거에 대해 이해를 못하더라”라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저보다 무언가 하나 똑똑한 사람이 좋다. 나이는 상관없다. 제가 할 수 없는 부분을 잘하는 사람이 좋다”라고 이상형을 전하기도 했다.

한은수 객원기자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