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여자컬링 팀킴, 김경두‧김민정 감독의 부조리 폭로 “선수 생활 계속하고 싶다”

(출처=SBS뉴스 캡처)
(출처=SBS뉴스 캡처)

평창 올림픽에서 두각을 나타냈던 여자컬링팀이 눈물로 호소했다.

8일 오후 방송된 SBS 8시 뉴스에서는 여자컬링팀 5인이 최근 대한체육회에 호소문을 제출한 배경을 전했다.

김선영 선수는 “평창올림픽이 끝나고 은메달 딴 게 기쁘지 않을 정도로 너무 많은 방해가 들어왔다”라며 “우리 다섯 명은 평창이 끝이 아니라 4년 후 베이징에서도 좋은 결과를 이뤄내고 싶었다”라고 털어놨다.

이어 김선영 선수는 “우리는 여기서 선수 생활을 끝내고 싶지 않았다. 그런데 저희 선수 생활을 끝내려는 것처럼 했다”라며 “우리 다섯 명이 용기를 낸다면 다음 베이징을 갈 수 있지 않을까 해서 함께 이야기하기로 했다”라고 호소문을 제출한 배경을 전했다.

한편 지난 6일 경북체육회 여자 컬링팀 김은정·김영미·김경애·김선영·김초희 등 ‘팀킴’ 5인은 경북도체육회장과 김주수 의성군수 등에 14페이지 분량의 호소문을 제출했다.

호소문에는 김경두 전 회장과 그의 딸 김민정 감독으로부터 당한 폭언과 인격모독, 금전적 문제, 그들에 의해 독단적으로 돌아가는 컬링협회 등에 대해 담겨 충격을 안겼다.

한은수 객원기자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6,076,000
    • +0.36%
    • 이더리움
    • 198,500
    • -1.19%
    • 리플
    • 387
    • -1.02%
    • 라이트코인
    • 94,250
    • -0.89%
    • 이오스
    • 6,270
    • -0.79%
    • 비트코인 캐시
    • 354,000
    • +0.56%
    • 스텔라루멘
    • 141
    • +0.71%
    • 트론
    • 30.3
    • -1.3%
    • 에이다
    • 94
    • -1.67%
    • 비트코인에스브이
    • 68,350
    • -0.21%
    • 모네로
    • 79,000
    • -0.25%
    • 대시
    • 141,600
    • -0.97%
    • 이더리움 클래식
    • 7,220
    • +0.55%
    • 95.5
    • +1.48%
    • 제트캐시
    • 79,900
    • -1.96%
    • 비체인
    • 10.1
    • +1%
    • 웨이브
    • 3,760
    • +3.46%
    • 베이직어텐션토큰
    • 440
    • +3.77%
    • 비트코인 골드
    • 21,060
    • +2.03%
    • 퀀텀
    • 3,456
    • +2.03%
    • 오미세고
    • 2,264
    • -0.65%
    • 체인링크
    • 1,346
    • -3.16%
    • 질리카
    • 25.4
    • -0.39%
    • 어거
    • 29,810
    • +2.0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