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여자컬링 팀킴, 김경두‧김민정 감독의 부조리 폭로 “선수 생활 계속하고 싶다”

(출처=SBS뉴스 캡처)
(출처=SBS뉴스 캡처)

평창 올림픽에서 두각을 나타냈던 여자컬링팀이 눈물로 호소했다.

8일 오후 방송된 SBS 8시 뉴스에서는 여자컬링팀 5인이 최근 대한체육회에 호소문을 제출한 배경을 전했다.

김선영 선수는 “평창올림픽이 끝나고 은메달 딴 게 기쁘지 않을 정도로 너무 많은 방해가 들어왔다”라며 “우리 다섯 명은 평창이 끝이 아니라 4년 후 베이징에서도 좋은 결과를 이뤄내고 싶었다”라고 털어놨다.

이어 김선영 선수는 “우리는 여기서 선수 생활을 끝내고 싶지 않았다. 그런데 저희 선수 생활을 끝내려는 것처럼 했다”라며 “우리 다섯 명이 용기를 낸다면 다음 베이징을 갈 수 있지 않을까 해서 함께 이야기하기로 했다”라고 호소문을 제출한 배경을 전했다.

한편 지난 6일 경북체육회 여자 컬링팀 김은정·김영미·김경애·김선영·김초희 등 ‘팀킴’ 5인은 경북도체육회장과 김주수 의성군수 등에 14페이지 분량의 호소문을 제출했다.

호소문에는 김경두 전 회장과 그의 딸 김민정 감독으로부터 당한 폭언과 인격모독, 금전적 문제, 그들에 의해 독단적으로 돌아가는 컬링협회 등에 대해 담겨 충격을 안겼다.

한은수 객원기자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9,504,000
    • -1%
    • 이더리움
    • 296,700
    • -2.4%
    • 리플
    • 452
    • -2.58%
    • 라이트코인
    • 119,900
    • -2.75%
    • 이오스
    • 7,505
    • -2.4%
    • 비트코인 캐시
    • 476,200
    • -2.55%
    • 스텔라루멘
    • 159
    • -1.85%
    • 트론
    • 32.9
    • +3.13%
    • 에이다
    • 103
    • -0.96%
    • 비트코인에스브이
    • 101,000
    • -7.08%
    • 모네로
    • 101,300
    • -1.45%
    • 대시
    • 190,600
    • -0.52%
    • 이더리움 클래식
    • 8,450
    • -2.48%
    • 97.6
    • -3.36%
    • 제트캐시
    • 86,300
    • -1.93%
    • 비체인
    • 8.75
    • -2.34%
    • 웨이브
    • 3,199
    • -3.67%
    • 베이직어텐션토큰
    • 437
    • -0.68%
    • 비트코인 골드
    • 26,180
    • -2.92%
    • 퀀텀
    • 3,475
    • -1.55%
    • 오미세고
    • 2,317
    • -2.02%
    • 체인링크
    • 1,301
    • -7%
    • 질리카
    • 23.7
    • -0.42%
    • 어거
    • 27,530
    • -1.7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