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인생술집’ 김혜은, 기상캐스터→배우 전향 “남편이 사기 결혼이라고 해”

(출처=tvN'인생술집'방송캡처)
(출처=tvN'인생술집'방송캡처)

배우 김혜은이 출연해 배우로 전향한 계기를 전했다.

11일 방송된 tvN ‘인생술집’은 ‘굿바이 미스터 선샤인’ 특집으로 김혜은이 출연해 기상캐스터에서 배우가 된 이유를 털어놨다.

이날 김혜은은 “기상캐스터 활동 당시 보도국을 배경으로 한 드라마가 있었다. 내가 거기에 투입됐다”라며 “그것 때문에 연기를 배우기 시작했는데 점점 흥미를 느껴 전향하게 됐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김혜은은 “남편이 사기 결혼이라고 한다. 기상캐스터 시절 지인 소개로 만났는데 연기를 하고 성격이 변했다는 거다”라며 “강한 역을 많이 하면서 성격도 변했는데 그것 때문에 남편이 많이 놀랐다”라고 밝혀 웃음을 안겼다.

한은수 객원기자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