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유튜브 아동학대, 아빠 지갑 훔치는 설정에 도로 위 장난감 차 주행…네티즌 "너무 자극적"

(출처=SBS 방송 캡처)
(출처=SBS 방송 캡처)

유튜브 아동학대가 네티즌의 공분을 자아내고 있다.

29일 SBS에 따르면 서울가정법원은 최근 한 키즈 유튜브 채널 운영자의 아동 학대 혐의를 인정하고 아동 보호 전문기관의 상담을 받으라는 보호처분을 내렸다.

국제구호개발단체 세이브더칠드런은 지난해 9월 해당 채널 운영자를 고발했다. 유아에게 정신적 고통을 줄 수 있는 자극적인 행동을 했고, 이러한 모습이 담긴 영상을 불특정 다수에게 배포해 금전적인 이익을 취했다는 이유였다. 이는 해당 유아뿐만 아니라 영상의 주 시청자 층인 유아와 어린이에게도 정서적 학대에 해당한다고 주장했다.

해당 채널은 6살짜리 여자아이가 등장해 생활 속 다양한 경험을 선보이는 콘텐츠로, 구독자만 수백만에 달하는 인기 채널이다.

그러나 아빠의 지갑을 훔치게 하는 설정이나 도로 위에서 아이가 장난감 자동차를 운전하는 모습을 방영했다가 비난을 받은 바 있다.

네티즌은 "아이들이 보는 영상인데 너무 자극적이다", "부모라면 눈 여겨봐야겠다", "보고 배울 수 있는데 상업적 이익만을 위해 교육적 측면을 무시했다", "딸은 무슨 죄인가" 등의 반응을 보였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5,648,000
    • +3.85%
    • 이더리움
    • 406,600
    • +2.39%
    • 리플
    • 560
    • -0.88%
    • 라이트코인
    • 156,500
    • -2.73%
    • 이오스
    • 8,120
    • -5.36%
    • 비트코인 캐시
    • 579,500
    • -0.77%
    • 스텔라루멘
    • 164
    • -2.95%
    • 트론
    • 42.5
    • -2.96%
    • 에이다
    • 152
    • +0%
    • 비트코인에스브이
    • 255,600
    • -6.06%
    • 모네로
    • 125,300
    • -2.41%
    • 대시
    • 210,700
    • -2.04%
    • 이더리움 클래식
    • 10,730
    • -4.02%
    • 160
    • +0.62%
    • 제트캐시
    • 141,700
    • +5.11%
    • 비체인
    • 9.99
    • -5.75%
    • 웨이브
    • 3,124
    • -3.31%
    • 베이직어텐션토큰
    • 375
    • -3.35%
    • 비트코인 골드
    • 35,420
    • -3.8%
    • 퀀텀
    • 6,165
    • -3.52%
    • 오미세고
    • 3,467
    • +10.66%
    • 체인링크
    • 3,181
    • +22.2%
    • 질리카
    • 25.2
    • -3.07%
    • 어거
    • 28,130
    • -2.2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