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2018 러시아 월드컵] 사우스게이트 감독 "잉글랜드 결승 진출 실패했지만 선수들 자랑스러워"

(AP/연합뉴스)
(AP/연합뉴스)

개러스 사우스게이트 잉글랜드 축구 대표팀 감독이 '2018 러시아 월드컵' 4강전에서 크로아티아에 패하며 결승 진출에 실패했지만 선수들을 자랑스럽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잉글랜드는 12일 오전(한국시간) 러시아 모스크바 루즈니키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 크로아티아와의 4강전에서 1-2로 아쉽게 패하며 3, 4위전으로 밀려났다.

전반 5분 키런 트리피어가 프리킥 득점으로 선제골을 기록했지만 후반 23분 이반 페리시치에 동점골을 내주고, 연장 후반 4분 마리오 만주키치가 역전골에 성공하며 크로아티아의 승리로 끝났다.

이날 경기에서 패배한 사우스게이트 감독은 경기를 마친 뒤 "이런 결과를 기대한 것이 아니기 때문에 패배가 고통스럽다"라며 "경기 후 라커룸 분위기는 견디기 힘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그래도 많이 발전한 우리 선수들이 자랑스럽다"라며 "아마 서포터스 등 응원해준 분들의 반응도 2년 전과는 많이 다를 것"이라고 자신했다.

앞서 잉글랜드는 2년 전 유럽선수권대회 8강에서 아이슬란드에 져 탈락한 바 있다.

'1990 이탈리아 월드컵' 이후 28년 만에 4강에 진출한 잉글랜드는 결승 진출엔 실패했지만 다음 대회엔 더 좋은 성적을 거둘 수 있으리란 희망을 봤다. 특히 이번 월드컵에서 기록한 12골 중 9골이 세트피스 상황에서 득점하며 잉글랜드 축구의 새로운 강점을 선보였다는 평도 나왔다.

사우스게이트 감독은 "오늘 결과로 많은 것을 배웠다"라며 "이런 경험이 앞으로 더 긍정적인 부분으로 작용하게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