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선행천사' 수지, 미혼모 위한 기부금 2000만 원 기탁

가수 수지가 미혼모의 복지를 위해 기부금을 전달했다.

재단법인 바보의나눔은 4월 23일 서울 명동 천주교서울대교구청에서 기부금 전달식 열고 사단법인 한국미혼모지원네트워크 측에 성금 2천만 원을 전달했다.

지난 달 수지가 미혼모를 위해 지정기탁한 기부금을 바보의나눔이 그의 기부 취지에 맞게 미혼모지원단체에 전한 것이다.

바보의나눔 사무총장 우창원 신부는 가톨릭평화방송과의 인터뷰에서 “가수 수지 씨가 성금을 미혼모들의 자녀양육을 위해 쓸 것을 당부했다”고 전했다.

또 가톨릭평화방송에 따르면 기부금을 전달 받은 사단법인 한국미혼모지원네트워크 오영나 대표는 “미혼모 가족의 관계회복과 미혼모 자녀양육을 위해 기부금을 사용하겠다”며 감사를 표한 것으로 알려졌다.

전달된 성금 전액은 한국미혼모지원네트워크가 진행하는 미혼모 프로그램에 사용될 예정이다.

미혼모지원네트워크는 미혼모들의 인식개선을 위한 연극공연, 미혼모 가정이 참여하는 온가족캠프를 기획하는데 기부금을 사용하겠다고 밝혔다.

수지는 그간 미혼모뿐 아니라 어린이, 저소득층, 희귀병 환우들을 위한 기부를 꾸준히 해왔다.

수지는 지난해 12월 구호단체 생명나눔실천본에 어려운 이웃들을 위한 생필품 구매에 써달라며 기부금을 1500만 원을 쾌척한 바 있다. 이에 앞서 2015년에는 1억 원 이상 고액 기부자 모임 아너 소사이어티 명단에 791번째 회원으로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

바보의나눔은 모금과 배분사업을 통해 고 김수환 추기경의 나눔 실천 유지를 잇고자 설립된 법정기부금단체다.

수지 소속사 JYP엔터테인먼트 측은 24일 “수지가 바보의나눔 측에 성금을 기탁한 것이 맞다”고 확인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