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이종수 미국 LA서 잠적 후 근황은? "도망자 모습 아니더라… 여유로워 보여"

▲이종수.(이투데이DB)
▲이종수.(이투데이DB)

사기 혐의로 피소됐다가 잠적한 배우 이종수의 근황이 LA에서 포착됐다.

스포츠월드는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에 위치한 한 체육관에서 웨이트 트레이닝을 하고 있는 이종수의 모습을 18일 전했다.

보도에 따르면 제보자는 "지난주 처음 이종수를 이 체육관에서 봤다. 고급 체육관은 아니다. 오늘도 나왔더라"라며 "한국에서 알려진 것처럼 도망자의 모습은 아니었다. 아주 여유로워 보였다"고 밝혔다.

또 다른 제보자는 "LA 한인 타운에서 이종수를 봤다는 사람들이 많다. 극단적인 선택을 할 정도로 신변에 이상이 있어 보이지 않아 다행이다"라고 말했다.

앞서 이종수는 사기 혐의로 고소 당한 사실이 알려졌다. 이종수는 지난달 28일 지인 결혼식 사회를 봐주기로 하고 그 대가로 80여만 원을 받았지만 돌연 종적을 감춘 것. 또 한 채권자는 인터넷 방송을 통해 이종수에게 3000만 원 가량의 사기를 당했으며 이종수가 불법 도박장에 사람을 소개하고 그 사람이 돈을 잃게 되면 일부를 받아 챙기는 '롤링'을 했다고 폭로했다.

이종수와 연락이 닿지 않자 소속사 국엔터테인먼트는 피소 문제를 원만히 해결하는 등 발 빠른 대처에 나섰다. 이후 이종수는 소속사를 통해 "채권자의 주장은 사실이 아니"라며 "매달 원금 혹은 이자를 변제했다. 1300만 원 가량 변제했는데 고의로 돈 떼먹고 도망간 사기꾼처럼 몰아간다"고 억울함을 토로했다.

또 이종수는 소속사에 "죄송하다"면서도 "선택의 갈림길에 있는 것 같다. 그동안 감사했다"고 전해 혹시나 잘못된 선택을 하는 게 아닌지 네티즌들의 우려를 자아냈다. 이와 함께 이종수가 불안하고 초조한 모습을 미국 LA로 향하는 비행기에 몸을 싣고 있었다는 목격담도 전해진 바 있다.

네티즌은 "아무 일 없어서 다행이다", "이종수 무사하기를", "얼른 돌아오세요", "무슨 일인지 모르겠지만 잘 해결되기를" 등의 반응을 나타냈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1,565,000
    • -1.9%
    • 이더리움
    • 233,300
    • -6.15%
    • 리플
    • 319
    • -1.85%
    • 라이트코인
    • 79,100
    • -9.7%
    • 이오스
    • 4,370
    • -3.08%
    • 비트코인 캐시
    • 344,300
    • -5.33%
    • 스텔라루멘
    • 75.7
    • -4.3%
    • 트론
    • 19
    • -3.55%
    • 에이다
    • 68.5
    • -3.39%
    • 비트코인에스브이
    • 132,400
    • -4.34%
    • 모네로
    • 78,650
    • -3.26%
    • 대시
    • 104,200
    • -1.79%
    • 이더리움 클래식
    • 6,895
    • -2.34%
    • 82.2
    • -1.67%
    • 제트캐시
    • 61,500
    • -0.97%
    • 비체인
    • 5.54
    • +0%
    • 웨이브
    • 1,965
    • -2.63%
    • 베이직어텐션토큰
    • 226
    • -2.59%
    • 비트코인 골드
    • 12,840
    • -0.62%
    • 퀀텀
    • 2,608
    • -1.21%
    • 오미세고
    • 1,202
    • -4.53%
    • 체인링크
    • 2,315
    • +6.98%
    • 질리카
    • 11.5
    • -0.86%
    • 어거
    • 12,450
    • +0.3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