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SPONSORED

육지담 아버지, 강다니엘‧육지담 논란에 입 열어…“캐스퍼가 말한 그 정도 사이”

래퍼 육지담의 아버지가 워너원 강다니엘과 육지담의 논란이 커지자 직접 입을 열었다.

14일 스포츠 조선에 따르면 육지담의 아버지는 “상황이 일파만파 퍼져서 (육)지담이가 왜 직접 나서서 그런 글을 올렸는지, 또 어떤 생각인지 등에 대해서 말씀드리긴 어렵다”라고 조심스러운 입장을 보였다.

그러면서도 강다니엘과 육지담의 사이를 묻는 질문에는 “내가 알고 있는 것은 캐스퍼가 말한 정도의 사이라는 것”이라고 대답했다.

앞서 14일 새벽 육지담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강다니엘의 팬이 작성한 팬픽을 캡처해 게재한 후 자신과 강다니엘의 연애담이라고 언급하며 글쓴이가 스토킹을 했다고 주장해 논란이 됐다.

논란이 확산되자 육지담과 친분이 있는 캐스퍼는 같은 날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두 사람은 2년 전 내가 주최한 파티에서 처음 만났으며 그 후 좋은 마음을 가지고 연락하며 지낸 것으로 알고 있다”라는 글을 게재, 두 사람의 친분을 인증했다.

그때까지도 아무런 대응이 없던 강다니엘의 소속사 YMC는 “과거의 친분으로 인터넷에 퍼지고 있는 루머와 허위사실에 대해 강경 대응하겠다”라고 입장을 밝혔다.

한은수 객원기자 online@etoday.co.kr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