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송중기♥송혜교, 아니라는데 두번째 임신설?…네티즌 "소문일 뿐 그냥 내버려두자"

예비부부 송중기(32)·송혜교(35)가 또 한 번 임신설에 휩싸였다.

지난 7월 송중기의 고향인 대전에서 송중기·송혜교의 임신설이 나돌고 있다는 보도에 이어 두 번째다.

17일 중국 매체들은 몇 가지 이유를 들며 두 사람의 임신설을 제기했다. 매체에 따르면 송중기가 혼자 결혼식 준비를 도맡아 하고 있는 점, 차기작을 정하지 않은 이유가 혼전 임신 때문이라고 전했다.

특히 중국발 열애설을 몇 차례 부인하다가 갑작스러운 결혼 발표한 이면에 '내막이 있는 것 아닌가'라는 추측을 쏟아냈다.

지난 6월 시나닷컴 등 중국 언론은 송혜교와 송중기가 함께 인도네시아 발리 여행을 떠났다며 열애설을 제기했다. 두 사람은 열애가 아니라는 입장을 밝히다, 7월 5일 깜짝 결혼 발표로 세간의 관심을 모은 바 있다.

당시 송혜교의 소속사 측은 "혼전임신은 절대 아니다"라고 일축한 바 있다.

이에 네티즌은 "소문일 뿐 그냥 내버려 두자", "두 사람이 결정할 일이다", "중국이 또"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최근 송중기는 '킹덤'의 출연을 두고 검토 중이었으나 최종 고사했다. 송중기 측은 차기작을 묻는 질문에 "아직 정해진 바 없다. 아마도 나보다는 송혜교가 먼저 작품을 할 것 같다"고 말해 눈길을 샀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오늘의 상승 종목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prev
  • next
    • 비트코인
    • 12,205,000
    • -0.35%
    • 이더리움
    • 222,400
    • +3.63%
    • 리플
    • 311
    • +2.98%
    • 라이트코인
    • 83,200
    • +1.84%
    • 이오스
    • 4,775
    • +8.37%
    • 비트코인 캐시
    • 360,200
    • +1.95%
    • 스텔라루멘
    • 86.7
    • +2.12%
    • 트론
    • 18.7
    • +2.19%
    • 에이다
    • 68.5
    • +0.74%
    • 비트코인에스브이
    • 142,900
    • +3.48%
    • 모네로
    • 82,750
    • -1.37%
    • 대시
    • 106,400
    • -1.48%
    • 이더리움 클래식
    • 7,430
    • +1.92%
    • 85
    • +1.19%
    • 제트캐시
    • 63,700
    • -0.62%
    • 비체인
    • 5.75
    • +0.88%
    • 웨이브
    • 2,019
    • +0.05%
    • 베이직어텐션토큰
    • 207
    • +0.49%
    • 비트코인 골드
    • 13,380
    • -0.82%
    • 퀀텀
    • 2,675
    • +2.22%
    • 오미세고
    • 1,238
    • +0.41%
    • 체인링크
    • 1,869
    • -0.43%
    • 질리카
    • 12.2
    • +0%
    • 어거
    • 12,540
    • +1.1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