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 바로가기
검색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요 기사 바로가기

‘고등래퍼’ 장용준, “조건 만남했다” 폭로 이어져… 제작진 사실 확인 중

[이투데이 임성엽 기자]

(출처= Mnet)
(출처= Mnet)

‘고등래퍼’ 장용준이 출중한 랩실력으로 심사위원들의 극찬을 받으며 11일 화제의 중심에 섰다. 하지만 그는 ‘미성년자인데도 조건 만남’을 했다는 네티즌들의 주장이 이어지는 등 유명세도 함께 치르고 있다.

지난 10일 첫 방송된 Mnet ‘고등래퍼’에서는 고등학생들이 지역 대표가 되기 위해 실력을 뽐내는 모습이 나왔다.

장용준은 서울강동지역대표로 출연했다. 세인트폴국제학교 1학년에 재학 중이기 때문이다. 다소 시크하면서도 자신감 가득한 모습 등 독특한 캐릭터였고 실력은 기대 이상으로 출중했다. 매력적인 목소리부터 랩 실력도 완벽하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에 방송 후 장용준은 일약 스타덤에 올랐다. 하지만 화제 몰이를 한 만큼 인성과 태도에 대한 논란도 함께 짙어지고 있다.

‘미성년자인데도 조건 만남을 했다’는 네티즌들의 폭로가 이어지고 있는 것이다. 실제 네티즌이 캡처한 장용준의 트위터에는 “오빠랑 하자”, “조건 하고 싶은데”라는 등의 글들이 포착됐다. 또 장용준이 친구에게 “우리 엄마를 때려달라”고 말하는 등의 문자 메시지도 드러났다.

이와 관련, ‘고등래퍼’ 관계자는 이날 다수의 매체에 “장용준 학생이 조건만남 구설수에 올랐다는 것과 관련해 현재 확인 중이다”고 말한 상황이다.

<저작권자 ⓒ 이투데이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오늘의 상승 종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