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위아 ‘열관리 시험동’ 준공…핵심기술 2025년 양산

입력 2023-09-19 09:09 수정 2023-09-19 14:3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의왕연구소서 ‘열관리 시험동’ 준공식 개최
열관리 시스템 성능 개발·내구 테스트 진행
2025년 통합 열관리 시스템 양산할 예정

▲현대위아가 경기도 의왕시 현대위아 의왕연구소에 준공한 '열관리 시험동' 조감도. (사진제공=현대위아)
▲현대위아가 경기도 의왕시 현대위아 의왕연구소에 준공한 '열관리 시험동' 조감도. (사진제공=현대위아)

현대위아가 열관리 시험동을 준비하고 ‘통합 열관리 시스템’ 개발을 본격화한다.

현대위아는 경기도 의왕시의 현대위아 의왕연구소에서 ‘열관리 시험동 준공식’을 개최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날 준공식에는 정재욱 현대위아 사장 등 현대자동차그룹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현대위아는 지난해 11월 연면적 6069㎡(약 1839평) 부지에 열관리 시험동을 착공해 최근 공사를 마치고 시험 설비 가동을 시작했다.

열관리 시험동에서는 열관리 시스템의 모듈·시스템·차량 단위의 성능 개발과 내구 테스트 등이 이뤄진다. 아울러 ‘간헐가변속 시험’, ‘열 충격 시험’ 등 50종이 넘는 시험이 진행된다. 현대위아는 이를 통해 미래 모빌리티용 열관리 시스템 연구를 진행할 계획이다. 엔진과 같은 별도의 열원이 없는 전기차 등 미래 모빌리티는 별도의 열관리 시스템이 필수다.

현대위아는 열관리 시험동 내에 다양한 외부환경을 가정하고 실차 검증을 진행하는 ‘차량 환경 무향실’도 구축한다. 영하 30도에서 영상 65도까지의 온도에서 열관리 시스템의 성능을 검증하는 곳이다. 현대위아는 이곳에서 차량 하부로 전달되는 진동과 120헤르츠(㎐)에서 20㎑ 대역의 소음 발생원을 찾고 평가할 수 있도록 했다. 현대위아는 이를 통해 열관리 시스템의 NVH(소음, 진동, 불쾌감)를 최소화한다는 계획이다.

현대위아는 열관리 시험동 준공을 기점으로 통합 열관리 시스템(ITMS) 개발에 집중적으로 나선다. ITMS는 모터와 배터리의 열관리에 실내 공조까지 아우르는 시스템이다. 현대위아는 지난 5월부터 생산 중인 ‘냉각수 허브 모듈’을 더욱 고도화하고 공조 시스템 연구에 집중해 오는 2025년 ITMS를 양산한다는 목표다.

현대위아 관계자는 “열관리 시험동 준공과 함께 ITMS 개발에 더욱 속도를 낼 수 있게 됐다”며 “미래 모빌리티 시장에서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기업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이재명, 尹에 ‘민생영수회담’ 제안...“정기국회까지 정쟁 멈추자”
  • 민족 대명절 ‘한가위’…우리 동네 쓰레기 배출일 언제일까
  • "이거 쓸만하네" TV 대용으로 손색없는 '삼탠바이미' [써보니]
  • 디에이치·오티에르…선택받은 소수만 허용되는 아파트 '하이엔드 브랜드'
  • 추석 선물 현금 대신 '효도보험' 어떠세요
  • 챗GPT에 물었다…추석 끝내주게 잘 보내는 방법
  • 황선홍호, 중국과 8강 격돌...거친 태클·자여우 뚫어라[항저우AG]
  • 임영웅, “대학 얘기, 결혼 얘기 금지”…센스 있는 추석 인사에 폭소
  • 오늘의 상승종목

  • 09.27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36,842,000
    • +0.8%
    • 이더리움
    • 2,288,000
    • +0.57%
    • 비트코인 캐시
    • 320,900
    • +0.69%
    • 리플
    • 705.5
    • +0.6%
    • 솔라나
    • 31,160
    • +13.19%
    • 에이다
    • 355.4
    • +4.47%
    • 이오스
    • 802
    • +1.89%
    • 트론
    • 120.6
    • +0.42%
    • 스텔라루멘
    • 154.1
    • +1.12%
    • 비트코인에스브이
    • 43,220
    • +1.55%
    • 체인링크
    • 11,030
    • -0.99%
    • 샌드박스
    • 429.9
    • +2.72%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