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경원 "與 전당대회 불출마…새 미래 긴 여정 떠날 것"

입력 2023-01-25 11:2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대통령 직속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부위원장직 사의를 표명한 나경원 전 국민의힘 의원이 11일 오전 서울 동작구청에서 열린 '2023년 동작구청 신년인사회'에 참석하며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조현호 기자 hyunho@ (이투데이DB)
▲대통령 직속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부위원장직 사의를 표명한 나경원 전 국민의힘 의원이 11일 오전 서울 동작구청에서 열린 '2023년 동작구청 신년인사회'에 참석하며 취재진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조현호 기자 hyunho@ (이투데이DB)

국민의힘 나경원 전 의원은 25일 전당대회 당 대표 불출마를 선언했다.

나 전 의원은 이날 오전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어떤 시련 앞에서도 한 번도 숨지 않았고 옳다고 생각하는 가치를 위해 싸웠다. 그런 저에게 오늘 이 정치 현실은 무척 낯설다"며 "내게 주어진 소명이 무엇인지 스스로 묻고 또 물었다"고 말했다.

이어 "이번 국민의힘 전당대회에 출마하지 않겠다. 우리 당의 분열과 혼란에 대한 국민적 우려를 막고 화합과 단결로 돌아올 수 있다면 저는 용감하게 내려놓겠다"며 "이제 선당후사(先黨後私) 인중유화(忍中有和) 정신으로 국민 모두와 당원 동지들이 이루고자 하는 꿈과 비전을 찾아 새로운 미래와 연대의 긴 여정을 떠나려고 한다"고 밝혔다.

그는 "자유민주주의 가치를 지키고 대한민국을 바로 세우고자 하는 저의 진심, 진정성은 어디서든 변치 않는다"며 "국민의힘이 더 잘할 수 있도록 더 많은 국민의 신뢰를 회복할 수 있도록 '영원한 당원'의 사명을 다 하겠다. 대한민국 정통 보수 정당의 명예를 지켜내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정당은 곧 자유 민주주의 정치의 뿌리다. 포용과 존중을 절대 포기하지 말라"며 "질서정연한 무기력함보다는 무질서한 생명력이 필요하다"고 했다.

이어 나 전 의원은 "건강한 국민의힘, 윤석열 정부의 진정한 성공을 기원하겠다"고 마무리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STO 상폐? 시총 700억 ‘랠리’ 사실상 러그풀…국내 투자자 피해 우려
  • 작년 경상수지 11년만에 최저… 전년 대비 3분의 1토막
  • 파월 “디스인플레이션 시작했다, 하지만…”
  • 홍준표 “이래서 안철수가 초딩…과욕 부리면 안 돼”
  • 한화 신인 김서현, SNS 부적절 게시글 확인…"징계 확정"
  • “수백 마리 새 떼가 울었다” 튀르키예 지진 전 일어난 현상…지진 예측은 가능할까
  • 가스비 폭등은 문재인 정부 탓?...여야 '에너지 값 인상 논쟁' [영상]
  • 삼성 ‘도쿄선언’ 40년…‘백척간두’ 극복할 이재용 式 전략은?
  • 오늘의 상승종목

  • 02.08 09:11 실시간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9,478,000
    • +0.88%
    • 이더리움
    • 2,115,000
    • +1.98%
    • 비트코인 캐시
    • 172,000
    • +1.9%
    • 리플
    • 510.2
    • +1.51%
    • 솔라나
    • 30,310
    • +4.27%
    • 에이다
    • 507.4
    • +3.32%
    • 이오스
    • 1,410
    • +3.91%
    • 트론
    • 83.33
    • +2.05%
    • 스텔라루멘
    • 116.8
    • +2.28%
    • 비트코인에스브이
    • 54,850
    • +0.46%
    • 체인링크
    • 9,145
    • +4.39%
    • 샌드박스
    • 1,164
    • +28.25%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