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타르 월드컵] 호주, 튀니지 꺾고 16강 진출 희망↑…듀크 결승골

입력 2022-11-26 21:1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호주, 1대 0 승리

▲호주의 미철 듀크(가운데)가 26일 카타르 알와크라 알자눕 스타디움에서 열린 튀니지와의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D조 조별리그 2차전, 전반 23분에 헤더로 득점한 뒤 기뻐하고 있다. (연합뉴스)
▲호주의 미철 듀크(가운데)가 26일 카타르 알와크라 알자눕 스타디움에서 열린 튀니지와의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D조 조별리그 2차전, 전반 23분에 헤더로 득점한 뒤 기뻐하고 있다. (연합뉴스)

호주가 월드컵 본선 8경기 만에 승리를 따내며 16년 만의 16강 진출 전망에 청신호가 켜졌다.

호주는 26일 카타르 알와크라 알자눕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2 국제축구연맹(FIFA) 카타르 월드컵 D조 조별리그 2차전에서 미철 듀크가 머리로 만든 골을 잘 지켜 튀니지를 1-0으로 꺾었다.

호주는 프랑스에 1-4로 패했지만, 튀니지를 상대로 승점 3을 얻어 조 2위까지 얻는 16강행 티켓을 향해 한 걸음 다가섰다.

호주는 한국시간 12월 1일 오전 0시에 덴마크와 D조 마지막 경기를 치른다.

1차전에서 덴마크와 1-1로 비긴 튀니지는 프랑스전을 남긴 상태에서 호주에 패해 자국 첫 16강 토너먼트 진출 꿈이 물거품이 될 위기에 처했다.

튀니지는 16개국만 출전한 1978년 아르헨티나 월드컵에서 조별리그를 뚫지 못했고, 1998년 프랑스, 2002년 한일, 2006년 독일, 2018년 러시아 대회에서도 16강 진출에 실패했다. 이번 대회에서도 2경기에서 1무 1패로 몰렸다.

서로를 '대회 첫 승 상대'로 꼽은 호주와 튀니지는 전반 초반 탐색전을 벌였다.

균형을 깬 팀은 호주다. 전반 23분, 중앙에서 라일리 맥그레이가 낮고 빠른 패스로 왼쪽 공간을 열었다.

공을 받은 크레이그 구드윈은 페널티박스 왼쪽 모서리 근처에서 크로스를 시도했고, 공이 튀니지 무함마드 다라기르 발에 맞고 문전으로 쇄도하던 미철 듀크 쪽으로 날아왔다.

듀크는 머리를 틀어 공의 높이와 방향을 바꾸면서 그물을 흔들었다.

튀니지는 매섭게 반격했다. 그러나 골문을 열지는 못했다. 전반 40분, 페널티박스 안에서 마사키니가 내준 공을 다라기르가 슛으로 연결했지만, 호주 수비수 카이 롤스가 몸을 날려 막았다.

전반 추가 시간 이삼 지발리의 재치 있는 패스를 받은 마사키니가 논스톱으로 슈팅한 공은 골문 오른쪽으로 살짝 벗어났다.

후반에도 튀니지는 마사키니를 중심으로 총공세를 펼쳤다. 그러나 끝내 득점은 나오지 않았다.

FIFA의 라이브 스탯에 따르면 이날 슈팅 수는 튀니지가 12개, 호주가 5개였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이재명, 홀로 선 검찰 포토라인 “尹독재정권, 법치주의·헌정질서 파괴” [영상]
  • ‘방탄소년단’ 슈가, 10년 전 ‘막창왕’ 창업 불가…“본업 이렇게 잘할 줄은”
  •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컴백 첫날 앨범 186만장 팔았다
  • 산케이 “日, 한국 수출규제 완화 검토…징용 배상 해법 본 뒤 결정”
  • 휘발유 L당 7.2원 오르고 경유 10.4원 내려…가격차 80원으로 좁혀져
  • ‘18번홀 벙커샷 이글’ 임성재, PGA 공동 4위로 껑충
  • 메시, 내년 미국서 코파아메리카 트로피 입맞출까
  • [날씨] ‘주말 강추위’ 토요일 낮에도 영하권…일요일 낮 영상권 회복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956,000
    • +0.86%
    • 이더리움
    • 2,005,000
    • +1.52%
    • 비트코인 캐시
    • 168,700
    • +0%
    • 리플
    • 516.8
    • +1.02%
    • 솔라나
    • 30,730
    • +2.91%
    • 에이다
    • 486.8
    • +2.59%
    • 이오스
    • 1,383
    • +0.22%
    • 트론
    • 79.21
    • +1.5%
    • 스텔라루멘
    • 117.5
    • +2.26%
    • 비트코인에스브이
    • 55,300
    • +0.64%
    • 체인링크
    • 9,270
    • +2.6%
    • 샌드박스
    • 947.3
    • +4.2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