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진공, 르완다·탄자니아에 스타트업 정책 지원 노하우 전수

입력 2022-10-07 10:5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지난 6월 케냐 나이로비에서 열린 한·아프리카 혁신창업 컨퍼런스에서 김학도 중진공 이사장이 환영사를 전하고 있다. (사진제공=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지난 6월 케냐 나이로비에서 열린 한·아프리카 혁신창업 컨퍼런스에서 김학도 중진공 이사장이 환영사를 전하고 있다. (사진제공=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

중소벤처기업진흥공단은 7일 유엔해비타트(이하 해비타트)와 함께 아프리카의 스타트업 정책수립 역량 강화를 위해 연수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정책연수는 서울과 르완다, 탄자니아 현지를 온라인으로 연결해 웨비나 방식으로 진행됐다. 연수에는 르완다와 탄자니아 주요 정부부처, 산하 중소벤처기업 지원기관 정책담당자 36명이 참여했다.

중진공 직원들은 청년창업사관학교와 정책자금, 연수 등 주요사업과 탄소중립 지원정책을 소개했다. 아프리카 스타트업 생태계 활성화를 위한 방안도 함께 공유했다.

중진공과 해비타트는 지난 2019년 글로벌 청년창업 활성화를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협력사업을 진행해 왔다. 특히 2020년과 지난해에는 케냐와 우간다를 진출 전략국으로 선정, 우리나라 스타트업 생태계 발전 경험을 전수했다. 올해는 르완다와 탄자니아 등 동아프리카 지역을 대상으로 혁신창업 컨퍼런스 및 비즈니스 상담회를 개최했다.

김문환 중진공 글로벌성장본부장은 “중진공은 올해 총 5회를 포함해 지난 3년간 20개국, 341명의 개발도상국 공무원을 대상으로 정책연수를 진행했다”며 “앞으로도 협력 국가와 상호 발전을 도모하고, 국내 중소벤처기업의 해외 신시장 진출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尹대통령, 28일 우주경제 로드맵 선포…내년 우주항공청 설립
  • K-코인 대장주의 상폐…가상자산 시장 전체 신뢰 ‘흔들’
  • 김민재, 이틀 연속 훈련 불참…'종아리 통증' 가나전 가능할까
  • '재벌집 막내아들' 송중기, 母 잃고 복수심 활활…시청률도 고공행진 '최고 18.4%'
  • 내일‧모레 강하고 많은 비…이후 체감온도 영하 20도 ‘맹추위’
  • 정부-화물연대 28일 첫 교섭…안전운임제 일몰·품목 확대 두고 난항 예고
  • “인간과 상호작용하는 로봇”…현대모비스, 미래 기술 응용한 로봇 공개
  • 양양서 ‘산불계도’ 헬기 추락…기장 등 5명 사망
  • 오늘의 상승종목

  • 11.25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728,000
    • -0.02%
    • 이더리움
    • 1,666,000
    • -0.12%
    • 비트코인 캐시
    • 154,700
    • -1.21%
    • 리플
    • 548.4
    • -1.53%
    • 위믹스
    • 610.3
    • +4.29%
    • 에이다
    • 436.4
    • +0.11%
    • 이오스
    • 1,281
    • +0%
    • 트론
    • 73.16
    • -0.22%
    • 스텔라루멘
    • 123.6
    • +0.65%
    • 비트코인에스브이
    • 55,000
    • +0.09%
    • 체인링크
    • 9,750
    • +3.72%
    • 샌드박스
    • 803.9
    • +3.0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