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모레퍼시픽, 4분기 이후 실적 회복세 전환...중국 소비경기 회복”

입력 2022-09-28 08:08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28일 하나증권은 아모레퍼시픽에 대해 3분기에도 중국 영업손실이 지속될 전망이나, 미국과 동남아 등 비중국 해외에서 호조가 지속되고 있다며 투자의견 '매수'와 목표주가 16만 원을 유지했다.

박종대 하나증권 연구원은 "중국 소비경기는 좋지 않아 내부적으로는 브랜드 및 채널 구조조정 작업을 이어가고 있다"라며 "중국 사업 매출은 QoQ 증가하지만 YoY 30% 내외 감소할 것"이라고 예상했다.

반면 미국, 동남아 지역의 매출은 3분기에도 전년 동기 대비 20~40% 증가하며 실적 개선세를 이어갈 것으로 봤다. 박 연구원은 "미국 사업은 라네즈가 성장을 견인하고 있다"라며 "MZ세대를 중심으로 세포라를 통해 인지도를 높이고 있고, 아마존 입점으로 매출 증가 폭을 키우고 있다. '타타 하퍼(Tata Harper)’ 인수와 설화수 아마존 입점은 추가적인 실적 모멘텀"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동남아 지역에는 온라인 침투율 상승으로 설화수(태국)와 라네즈가, 일본에는 K-뷰티 수요 확대로 이니스프리, 에뛰드에 이어 3분기 라네즈까지 진출했다. 원브랜드숍에서 드럭스토어, 버라이어티 숍, 온라인으로 채널을 확장하고 있다"고 했다.

그러면서 "실적은 4분기부터 회복세로 돌아설 공산이 크다. 2023년 1분기부터는 면세점 채널 기저효과가 커진다"라며 "순수 국내 사업 불확실성이 완화된 상태에서, 면세점을 비롯해 중국 사업 실적이 돌아선다면, 실적 개선의 폭은 미국, 일본, 동남아 등 비중국 지역 성과가 좌우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카타르 월드컵] 실점에도 덤덤했던 벤투, 역전 골 터지자 환호…경기 후 손흥민과 어깨동무
  • “브라질이 질 줄 누가 알았겠어”…네이버, 월드컵 승부예측 당첨자 ‘0명’
  • [보험깨톡] 보험금 미리 받을 수 있는 '선지급서비스' 활용법
  • [이법저법] “성희롱 당했는데 타지 발령까지”…2차 가해에 대처하는 방법
  • 내년 경제 올해보다 더 어렵다…곳곳에서 벌써 '경고음'
  • 겨울에도 식품 식중독 있다?…‘노로바이러스’ 주의보
  • '부실 출제·채점' 세무사시험 수험생들, 행정소송 제기...일부는 화우 선임
  • [이슈크래커] 예고된 화물연대 운송거부…"정부ㆍ국회 막을 기회 있었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819,000
    • +0.23%
    • 이더리움
    • 1,727,000
    • +0.88%
    • 비트코인 캐시
    • 149,100
    • +1.22%
    • 리플
    • 525.8
    • +1.15%
    • 솔라나
    • 18,300
    • +1.16%
    • 에이다
    • 426.6
    • +1.02%
    • 이오스
    • 1,256
    • +0.72%
    • 트론
    • 72.39
    • -0.37%
    • 스텔라루멘
    • 117.9
    • +0.77%
    • 비트코인에스브이
    • 56,200
    • +0.09%
    • 체인링크
    • 10,050
    • -1.66%
    • 샌드박스
    • 794.5
    • +0.93%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