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온피플, 46억 규모 골프센서 수주…흑자전환 '신호탄'

입력 2022-09-27 10:41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인공지능(AI) 전문기업 라온피플이 46억 원 규모의 골프센서를 신규 수주함에 따라 올해 흑자전환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라온피플은 27일 매출액의 20%가 넘는 26억2000만 원 규모의 골프센서 공급에 관한 신규 수주 계약을 체결했다고 27일 공시했다.

스크린골프 시장이 꾸준히 성장하면서 라온피플의 골프센서 공급 물량 역시 확대되고 있는 것으로 풀이된다.

업계 관계자는 “스크린골프가 계절이나 날씨의 영향을 받지 않고 필드에 비해 상대적으로 비용이 저렴하기 때문에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장점이 있다”며 “최근 골프가 스포츠로 인식되기 보다는 하나의 놀이 문화로 자리 잡으면서 스크린골프로 젊은 세대들이 유입되는 등 시장이 확대되고 있다”고 분석했다.

또한 “골프팅과 같이 MZ세대 중심으로 새로운 골프 문화가 형성되고, 연령대가 다양해지면서 스크린골프 관련 시장이 급속도로 성장하고 있다”며 “라온피플의 골프센서 공급 사업이 지속적으로 탄력을 받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라온피플은 AI 사업에 대한 선택과 집중에 따라 올해부터 뚜렷한 실적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라온피플은 137억 원의 매출액과 약 6억 원의 영업이익을 달성했고, 반기 말 기준 수주 잔고는 148억 원까지 증가하는 등 호실적을 기록하고 있어 이번 골프센서 수주가 올해 흑자 경영의 긍정적인 신호탄이 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카타르 월드컵] 실점에도 덤덤했던 벤투, 역전 골 터지자 환호…경기 후 손흥민과 어깨동무
  • “브라질이 질 줄 누가 알았겠어”…네이버, 월드컵 승부예측 당첨자 ‘0명’
  • [보험깨톡] 보험금 미리 받을 수 있는 '선지급서비스' 활용법
  • [이법저법] “성희롱 당했는데 타지 발령까지”…2차 가해에 대처하는 방법
  • 내년 경제 올해보다 더 어렵다…곳곳에서 벌써 '경고음'
  • 겨울에도 식품 식중독 있다?…‘노로바이러스’ 주의보
  • '부실 출제·채점' 세무사시험 수험생들, 행정소송 제기...일부는 화우 선임
  • [이슈크래커] 예고된 화물연대 운송거부…"정부ㆍ국회 막을 기회 있었다"
  • 오늘의 상승종목

  • 12.02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2,817,000
    • +0.22%
    • 이더리움
    • 1,727,000
    • +0.88%
    • 비트코인 캐시
    • 149,100
    • +1.22%
    • 리플
    • 525.4
    • +1.08%
    • 솔라나
    • 18,300
    • +1.1%
    • 에이다
    • 426.6
    • +1.11%
    • 이오스
    • 1,256
    • +0.72%
    • 트론
    • 72.38
    • -0.39%
    • 스텔라루멘
    • 117.9
    • +0.86%
    • 비트코인에스브이
    • 56,200
    • +0.09%
    • 체인링크
    • 10,050
    • -1.66%
    • 샌드박스
    • 794.5
    • +0.84%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