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올해 디파이 플랫폼서 가상자산 10억 달러 해킹”

입력 2022-08-17 10:29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가상화폐 대장주 비트코인. 로이터연합뉴스
▲가상화폐 대장주 비트코인. 로이터연합뉴스

올해 들어 해킹으로 도난당한 가상자산(가상화폐) 전체 피해 금액이 19억 달러(약 2조5000억 원)에 달한다는 분석이 나왔다. 북한과 연계된 해커들이 훔친 가상자산 규모는 10억 달러에 달하는 것으로 추산됐다.

16일(현지시간) 블록체인 분석업체 체이널리시스는 보고서를 내고 올해부터 지난달까지 도난당한 가상자산 전체 피해금액은 전년 동기 대비 60% 증가한 19억 달러어치에 달한다고 밝혔다. 이들 대부분 디파이(DeFi·탈중앙화 금융) 프로토콜 해킹으로 도난됐다.

특히 체이널리시스는 북한과 연계된 해커들이 올해 들어 디파이 플랫폼에서 약 10억 달러의 가상자산을 훔친 것으로 추산했다. 이러한 북한의 가상자산 해킹은 세계와 단절된 북한 정권의 재정 수입을 늘리는 수단 중 일부라고 보고서는 평가했다.

CNN은 올해 상반기 가상자산 가치가 급락한 상황에서도 도난이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지적했다. 디파이는 주로 이더리움 블록체인 기술을 기반으로 하며 최근 2년 동안 빠르게 성장했다. 디파이 프로토콜은 빠르게 성장한 만큼 현재 해킹에 취약하다는 평가를 받는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대우조선, 한화 품에 안긴다…산은 "민간 주인 찾는 게 최선"
  • ‘검은 월요일’ 원·달러 환율, 13년6개월 만에 1430원 돌파
  • [영상] ‘비속어 논란’ 윤 대통령 “사실과 다른 보도, 국민 위험에 빠뜨리는 일”
  • [영상] 폴란드 넘어 루마니아까지 노리는 ‘K2전차’의 미래모습은?
  • [이슈크래커] ‘10대 성폭행 혐의’ 라이베리아 공무원, 면책특권 받지 못한 이유
  • 리플 기술적 조정 전망…“비트코인 1만7500달러 지지선 테스트”
  • 한은 빅스텝으로 간다…이창용 “한미 너무 큰 금리차 바람직하지 않아”
  • 블랙핑크, K팝 걸그룹 최초 빌보드200 1위…"영어 음원 주효"
  • 오늘의 상승종목

  • 09.2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7,238,000
    • -0.43%
    • 이더리움
    • 1,868,000
    • -1.84%
    • 비트코인 캐시
    • 164,800
    • -1.96%
    • 리플
    • 664.4
    • -5.23%
    • 위믹스
    • 2,455
    • -1.37%
    • 에이다
    • 635.6
    • -3.18%
    • 이오스
    • 1,665
    • -4.03%
    • 트론
    • 85.58
    • -0.95%
    • 스텔라루멘
    • 163.5
    • -4.39%
    • 비트코인에스브이
    • 73,250
    • +3.31%
    • 체인링크
    • 10,930
    • -4.46%
    • 샌드박스
    • 1,214
    • -5.01%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