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정밀화학, 공공기관 손잡고 중소기업 성장 지원한다

입력 2022-08-15 09:45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롯데정밀화학은 인천항만공사, 한국환경산업기술원과 지난 12일 ESG경영 확산 및 중소기업 기술성장 지원을 위한 'ESG 공동실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사진 왼쪽부터 이우원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원장(직무대행), 최준욱 인천항만공사 사장, 김용석 롯데정밀화학 대표이사. (사진제공=롯데정밀화학)
▲롯데정밀화학은 인천항만공사, 한국환경산업기술원과 지난 12일 ESG경영 확산 및 중소기업 기술성장 지원을 위한 'ESG 공동실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사진 왼쪽부터 이우원 한국환경산업기술원 원장(직무대행), 최준욱 인천항만공사 사장, 김용석 롯데정밀화학 대표이사. (사진제공=롯데정밀화학)

롯데정밀화학이 공공기관과 업무협약을 맺고 중소기업의 기술성장을 지원한다.

롯데정밀화학은 인천항만공사, 한국환경산업기술원과 지난 12일 ESG경영 확산 및 중소기업 기술성장 지원을 위한 'ESG 공동실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참여기관들은 △'ESG 오픈 이노베이션' 사업 추진 △환경분야 우수 중소기업 기술성장 지원 △지역 중소기업 대상 ESG경영 확산 △대·중소기업 동반성장 추진을 위해 협력한다.

첫 사업인 ‘ESG 오픈 이노베이션’은 공공기관과 대기업의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하는 동반성장 협업사업이다. 이달 중 한국환경산업기술원 환경산업연구단지에 입주한 환경분야 중소기업 130여 곳을 대상으로 제안 공모를 시행할 예정이다. 제안 내용은 인천항과 롯데정밀화학 사업장에서 적용 가능한 환경분야에 해당해야 하며, 평가를 거쳐 선정된 1개 기업에 연말까지 기술구현, 실증, 판로개척 등을 지원한다.

인천항만공사와 한국환경산업기술원은 사업비 4000만 원을 공동 조성하고, 롯데정밀화학은 중소기업 기술지원을 위한 테스트베드와 신규 판로개척을 지원한다.

이외에도, 참여기관들은 지역 환경분야 중소기업의 경쟁력 강화와 ESG 경영 확산을 위해 △탄소 배출 저감 및 자원순환 확대 캠페인 △인천지역 환경정화 활동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공동 기획해 연내 운영할 계획이다.

김용석 롯데정밀화학 대표이사는 “공공기관과 대기업이 협력하여 지역 중소기업들의 ESG 경영 확대를 지원한다는 의미가 있다”라며 “중소기업과의 오픈 이노베이션을 통해 우수 사례를 발굴해 다른 기업에도 적용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최준욱 인천항만공사 사장은 “협약을 통해 구축한 공공기관과 대기업 간 ESG 협업 네트워크가 중소기업 경쟁력 강화와 동반성장 실현을 위해 필수적인 사업을 추진하는 기반이 되길 바란다”며 “지속적인 ESG 거버넌스 확대를 통해 진정한 의미의 ESG 경영혁신과 문화조성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가부 폐지·보훈부 격상·재외동포청 신설...정부조직 개편안 발표
  • 종로 송현동 부지 100년만에 시민 품으로…7일 ‘열린송현녹지광장’ 개방
  • [영상] 법무부 국감서 ‘감사원’만 찾는 김남국 의원
  • [인포그래픽] 2022년 단풍 절정 시기는?
  • [이슈크래커] “본전 뽑아”vs “코스트코 간다”…트레이더스 유료화 승부수, 통할까
  • [이슈크래커] 4년 전 그날…인도 타지마할에선 무슨 일이
  • 국민의힘 내홍 일단락...‘석석대전’ 종료
  • 김신영, ‘전국노래자랑’ 첫 녹화서 울먹…눈물의 무대 미리 보니
  • 오늘의 상승종목

  • 10.0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538,000
    • -1.16%
    • 이더리움
    • 1,940,000
    • +0.36%
    • 비트코인 캐시
    • 171,700
    • -1.6%
    • 리플
    • 707.4
    • +0.88%
    • 위믹스
    • 2,578
    • -0.73%
    • 에이다
    • 610.8
    • -0.75%
    • 이오스
    • 1,671
    • -0.3%
    • 트론
    • 89.05
    • -0.29%
    • 스텔라루멘
    • 170.3
    • +0.12%
    • 비트코인에스브이
    • 70,500
    • +0.21%
    • 체인링크
    • 10,970
    • -1.7%
    • 샌드박스
    • 1,212
    • -0.66%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