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 광주 실종 남매 중 남동생 추정 시신 발견

입력 2022-08-13 15:04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뉴시스)
(뉴시스)

지난 8일 밤부터 9일 새벽 집중호우가 쏟아질 당시 경기 광주에서 실종된 남매 중 남동생으로 추정되는 시신이 발견됐다. 이들 남매 대한 수색작업은 닷새 째 이어지고 있다.

13일 소방 당국 등에 따르면 A 씨(77·여)와 함께 실종된 B 씨(64·남)로 추정되는 시신이 이날 오전 11시30분 광주시 팔당호 소내섬 부근 수상에서 발견됐다.

앞서 9일 오전 0시 40분께 경기도 광주시 목현동에서 실종됐다. 남매 사이인 두 사람은 집중호우로 집이 침수되자 조치를 위해 밖으로 나갔다가 사라진 것으로 알려졌다.

소방 당국은 집 주변 하천이 범람한 점을 근거로 두 사람이 물에 휩쓸렸을 것으로 보고 수색에 들어갔다. 사흘 간 365명이 동원돼 실종 추정 지점부터 팔당까지 23km 구간에 대한 구간별 수색을 진행했다. 또 중장비를 이용해 토사와 하천 경계석 등을 제거했다.

전날부터는 전 구간 수색에 들어갔다. 소방 당국은 이날 오전 9시부터 인명구조견, 드론 등을 투입해 전 구간 수색을 이어갔다.

소방 당국은 A 씨를 찾기 위한 수색을 계속할 방침이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가부 폐지·보훈부 격상·재외동포청 신설...정부조직 개편안 발표
  • 종로 송현동 부지 100년만에 시민 품으로…7일 ‘열린송현녹지광장’ 개방
  • 법무부 국감서 ‘감사원’만 찾는 김남국 의원
  • ‘윤석열차’ 논란에… 尹 “대통령이 언급할 것 아니다”
  • 160억 원 자산가의 지능적 탈세…국세청 99명 탈세혐의 조사
  • 尹대통령 "안보상황 심각…기시다와 현안 논의할 듯"
  • 바이든, 'FXXX' 마이크에 잡혀…한미 수장 비속어로 수난
  • 삼성전자, 내년 5세대 D램 양산…"메모리 감산 없다"
  • 오늘의 상승종목

  • 10.06 15:12 20분지연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592,000
    • -0.38%
    • 이더리움
    • 1,931,000
    • +0.31%
    • 비트코인 캐시
    • 171,700
    • -1.04%
    • 리플
    • 704
    • +1.43%
    • 위믹스
    • 2,582
    • -0.58%
    • 에이다
    • 611.8
    • -0.76%
    • 이오스
    • 1,670
    • -1.76%
    • 트론
    • 88.3
    • -0.8%
    • 스텔라루멘
    • 168.4
    • -0.88%
    • 비트코인에스브이
    • 70,900
    • +1%
    • 체인링크
    • 11,060
    • +0.73%
    • 샌드박스
    • 1,213
    • -0.49%
* 24시간 변동률 기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