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갤럭시 언팩 2022] “제품 중 90%가 재활용 소재”…친환경도 혁신

입력 2022-08-10 22:00
  • 가장작게

  • 작게

  • 기본

  • 크게

  • 가장크게

하반기 전 신제품에 재활용 소재 부품 적용
버즈2 프로, 전체 무게의 90%가 재활용 부품
폐어망 50톤 수거ㆍ탄소배출량 1만 톤 감축

▲갤럭시 Z 폴드4 폐어망 재활용 소재 적용된 사이드키 브라켓 (사진제공=삼성전자)
▲갤럭시 Z 폴드4 폐어망 재활용 소재 적용된 사이드키 브라켓 (사진제공=삼성전자)

삼성전자가 갤럭시 신제품들에 친환경 소재를 확대 적용하며 또 다른 혁신을 가속한다.

삼성전자는 10일 미국 뉴욕과 온라인에서 개최한 ‘삼성 갤럭시 언팩 2022’에서 MX(모바일 경험) 사업부의 친환경 비전인 ‘지구를 위한 갤럭시’의 성과 및 추진 현황을 공유했다.

지난해 8월 삼성전자는 오는 2025년까지 △모든 갤럭시 신제품에 재활용 소재 적용 △제품 패키지 내 모든 플라스틱 소재 제거 △스마트폰 충전기 대기 전력 제로화 △전 세계 사업장 매립 폐기물 제로화 등 기후변화 대응 및 순환 경제 실현 등 친환경 비전 목표를 공개한 바 있다.

이번에 공개된 폴더블폰과 웨어러블 신제품에는 모두 재활용 소재가 적용된 부품이 채용됐다.

▲갤럭시 Z 플립4 폐어망 재활용 소재 적용된 사이드키 브라켓 (사진제공=삼성전자)
▲갤럭시 Z 플립4 폐어망 재활용 소재 적용된 사이드키 브라켓 (사진제공=삼성전자)

특히 △‘갤럭시 Z 폴드4’의 사이드 키 브라켓ㆍ디스플레이 커넥터 커버 △‘갤럭시 Z 플립4’의 볼륨키 브라켓 △‘갤럭시 버즈2 프로’의 배터리 장착부 브라켓ㆍ크래들 PCB 장착부 브라켓ㆍ내장기구 강성 보강 브라켓 등에는 폐어망을 재활용해 만든 소재가 적용됐다.

삼성전자는 올해 초 출시한 갤럭시 S22 시리즈, 갤럭시 북2 프로 시리즈, 갤럭시 탭 S8 시리즈 등에 폐어망 재활용 소재를 처음으로 적용했으며 사용 범위를 지속 확대하고 있다. 올 한해에만 바다에 버려진 폐어망 약 50톤을 수거해 재활용할 계획이다.

혁신적인 재활용 신소재 개발은 물론 기존 PCM(Post-Consumer Materials)의 적용 범위 또한 계속 확대하고 있다. 갤럭시 버즈2 프로의 경우 재활용 소재를 적용한 부품 무게가 전체 기기의 90%를 차지한다.

▲갤럭시 버즈2 프로 폐어망 재활용 소재 적용 부품 (사진제공=삼성전자)
▲갤럭시 버즈2 프로 폐어망 재활용 소재 적용 부품 (사진제공=삼성전자)

패키지 설계도 친환경적으로 진화하고 있다. 이번 갤럭시 Z 폴드4와 갤럭시 Z 플립4 제품 패키지에서 상당량의 플라스틱을 제거했다. 패키지 부피 또한 1세대 갤럭시 폴더블폰들과 비교할 때 각각 52.8%, 58.2% 줄었다. 제품 운송 중 탄소 배출량이 올해 1만 톤 이상 감소할 것으로 추정된다.

이 밖에도 갤럭시 S22 시리즈부터 시작한 패키지 100% 재활용 종이 적용 방식을 새로운 갤럭시 Z 시리즈에서도 이어간다. 향후 플래그십 모델뿐 아니라 다른 제품 카테고리까지 그 적용 범위를 확대할 방침이다.

노태문 삼성전자 MX사업부장 사장은 이날 언팩에서 “삼성은 제품 기술의 혁신을 넘어 사람과 지구의 더 나은 미래를 위한 혁신에 힘쓰고 있다”며 “일관되고 실질적인 친환경 비전 실천 경험을 바탕으로 더욱 확고한 의지와 확신을 가지고 ‘지구를 위한 갤럭시’ 비전 달성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0
  • 화나요0
  • 슬퍼요0
  • 추가취재 원해요0

주요 뉴스

  • 여가부 폐지·보훈부 격상·재외동포청 신설...정부조직 개편안 발표
  • 종로 송현동 부지 100년만에 시민 품으로…7일 ‘열린송현녹지광장’ 개방
  • 법무부 국감서 ‘감사원’만 찾는 김남국 의원
  • [인포그래픽] 2022년 단풍 절정 시기는?
  • ‘윤석열차’ 논란에… 尹 “대통령이 언급할 것 아니다”
  • 김신영, ‘전국노래자랑’ 첫 녹화서 울먹…눈물의 무대 미리 보니
  • 160억 원 자산가의 지능적 탈세…국세청 99명 탈세혐의 조사
  • 尹대통령 "안보상황 심각…기시다와 현안 논의할 듯"
  • 오늘의 상승종목

  • 10.06 장종료

실시간 암호화폐 시세

  • 종목
  • 현재가(원)
  • 변동률
    • 비트코인
    • 28,651,000
    • -0.48%
    • 이더리움
    • 1,937,000
    • +0.57%
    • 비트코인 캐시
    • 171,300
    • -0.75%
    • 리플
    • 702.6
    • +2.03%
    • 위믹스
    • 2,575
    • -1.34%
    • 에이다
    • 612.9
    • -0.41%
    • 이오스
    • 1,668
    • -1.3%
    • 트론
    • 88.46
    • -0.45%
    • 스텔라루멘
    • 169
    • +0.12%
    • 비트코인에스브이
    • 71,950
    • +2.35%
    • 체인링크
    • 11,060
    • +0.64%
    • 샌드박스
    • 1,231
    • +1.32%
* 24시간 변동률 기준